충주교차로인터넷신문 Anews.zonecj.com

  • [충주] 새 집이 생겼어요
    - 신니면 지역사회보장협, 주거취약계층 주택 마련 -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박일호기자
  • 18.06.07 16:47:32
  • 추천 : 0
추천

 

 

충주시 신니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정철근)가 관내 주민에게 새 집을 선물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협의체는 최근 관내 신청리 수청마을에서 홀로 생활하는 A씨(67세, 남)에게 이동식주택을 마련해줬다.


신니면에 따르면 A씨는 지적능력이 낮고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상태로 수도, 전기, 난방도 되지 않는 집에서 열악하게 생활하고 있었다.


집 또한 오래돼 많은 비나 눈이 오면 무너질 수 있는 위태로운 상태였다.


이에 협의체에서는 A씨에게 안전한 집을 마련해주기 위해 지난해 한국수력원자력과 한국해비타트가 함께 진행하는 ‘행복마을 건강나래’ 사업 대상자로 추천했다.


그 결과 A씨는 사업 대상자로 선정돼 지난 4월부터 공사를 진행하게 됐다.


A씨에게 새로운 집을 선물하기 위해 해비타트는 1000만원을 들여 기존 낡은 집을 철거하고 바닥 기본공사를 진행했으며, 협의체에서는 650만원을 지원해 최근 이곳에 이동식주택을 설치했다.


이동식주택은 18㎡ 규모의 원룸형으로 화장실과 싱크대를 갖췄다.


정철근 위원장은 “협의체 힘만으로는 도움을 주지 못하는 상황인 관계로 ‘행복마을 건강나래 사업을 신청했다”며 “민간자원 연계를 통해 열악한 주거환경의 이웃에게 새 집을 선물하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