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원룸 신축 붐...건설재해 증가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제주일보
  • 12.05.14 09:28:40
  • 추천 : 0
  • 조회: 184

원룸 신축 붐...건설재해 증가



최근 제주지역에 1인 가구 확대에 따른 도시형생활주택 건설이 붐을 이루면서 건설현장의 재해발생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제주지도원(원장 안병준)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산업재해율은 0.65%로 떨어졌지만, 제주도는 0.67%로 전년보다 오히려 늘어났다. 특히 산재 사망자 증가율은 46%로 전국 최고치를 기록했다. 

지난해 산업 재해자 수는 사망자 19명을 포함해 총 918명에 이르렀다. 이는 2010년 895명보다 2.6% 늘어난 수준이며, 최근 10년 내 가장 많은 수준이다. 

업종별로는 서비스업종 39%, 건설업 35%, 제조업 13% 순으로 재해자가 발생했다. 

특히 지난해 발생한 건설재해자 324명 가운데 공사금액 20억원 미만의 소규모 공사장에서 발생한 재해자수는 229명으로 전체 건설재해자의 70%를 차지했다. 

이는 최근 제주지역에서 정부가 전세난 해소와 1인 가구가 확대에 따른 주차장 인허가 기준을 완화한 도시형생활주택 건설이 붐을 이루면서 공사현장에서 발생하는 재해도 함께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지난해 제주도 건축허가건수는 5217가구로 전년 920가구보다 527%나 늘어났다. 

한편 올 1분기 제주지역에서 발생한 산업재해자수는 246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87명에 비해 31.6%(59명) 증가했다. 

이 가운데 건설업 재해자수는 102명으로 절반 가량이 추락, 낙하 사고 등으로 발생했다. 문의 안전보건공단 제주지도원 797-7525. 

현봉철 기자  

Tags :
  • 제주일보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