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산업] 롯데백화점 '전통시장 살리기'…50억 쏜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3.04.03 17:35:30
  • 조회: 11844

 

 

롯데백화점이 전통시장 돕기에 나섰다.

롯데백화점은 새로운 사회공헌활동(CSR)으로 백화점의 서비스, 마케팅 등 핵심 노하우를 재능 지원하는 '전통시장 상생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달 '활기차고 재미있는 전통시장 만들기'를 위해 50억 원의 기금도 조성할 예정이다.

우선 백화점의 핵심 노하우인 이벤트와 재능을 지원한다. 비보이(B-boy), 삐에로 공연 등 고객들이 즐길 수 있는 이벤트를 지원해 젊은 고객을 모을 계획이다.

상대적으로 취약했던 서비스와 위생, 안전 분야 개선을 위해 서비스매니저 및 위생관리사, 안전환경팀 직원들이 현장 점검 및 교육을 진행한다. 현장 점검을 통해 소화기, 위생장갑 등 물품도 제공한다.

재무 지원도 함께 진행한다. 고객들이 전통시장에서 정확한 장소를 찾아갈 수 있도록 안내도와 방향 표지판을 제작하고 비닐쇼핑백과 장바구니 등 포장물을 지원한다.

또 롯데미소금융과 연계해 시장상인을 대상으로 저금리 대출을 지원해 주고 고등학생, 대학생 자녀가 있는 상인 200명을 선정해 장학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상인들의 높은 연령대를 감안해 열린의사회와 손잡고 전통시장 순회 건강검진도 시행한다. 상인 자녀들에게는 예식장으로 이용할 수 있는 백화점 문화홀을 무료로 대여해 준다.

롯데백화점은 본점(약수시장), 울산(수암시장) 등 지역별로 자활 의지가 높은 영세한 전통시장 8개를 우선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 향후 전 점으로 확대해 점포별로 한 개의 재래시장을 돕는 맞춤형 지원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에서는 신헌 롯데백화점 사장과 전통시장 상인회장, 8개 점포 점장 등이 참여한 '전통시장 상생발전 협약식'을 개최했다.

신 사장은 "지역별 특성에 맞는 맞춤형 지원을 통해 전통시장을 좀 더 활기차고 재미있는 공간이 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며 "지원활동을 전 점으로 확대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