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취업뉴스] 대학졸업반 53% "취업 못했는데 졸업식 가면 뭘해"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3.02.12 13:28:08
  • 조회: 808

 

 

 

취업여부에 따라 졸업식 참석도 달라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12일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이광석)에 따르면 올해 졸업을 앞둔 대학 4학년 225명을 대상으로 졸업식 참석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되도록이면 참석하는 것이 좋다'(49.8%)는 응답이 절반 가까이로 나타났다.

하지만 '참석하지 않아도 상관없다'(37.3%)는 의견도 적지 않았고 '반드시 참석해야 한다'(12.9%)는 상대적으로 소수였다.

대학교 졸업식에 대해서는 '대학생활을 정리하고 학우·교수님과 이야기를 나누는 뜻 깊은 시간'(50.7%)이라는 긍정적 의견이 가장 많았다. 반면 '형식에 치우친 행사로 사진촬영을 할 뿐 별로 의미가 없다'고 생각하는 부정적 의견도 30.2%에 달했다.

최근에는 구직난이 계속되면서 취업을 확정하지 못하면 졸업식에 참석하지 않는 대학생들도 많다.

취업 여부와 졸업식 참석에 대해 물은 결과 '취업이 확정되지 않으면 졸업식에 가기 꺼려진다'(52.9%)는 대학생이 상당수였다. 이 같은 답변은 남학생(56.3%)이 여학생(49.6%)보다 높게 나타났다. '취업과 졸업식 참석은 관계가 없다고 생각한다'(47.1%)는 근소한 차이로 뒤를 이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실제 졸업식 참석 여부도 '참석할 것이다'(54.2%), '아직 모르겠다'(28.4%), '참석하지 않을 것이다'(17.3%) 등으로 다양했다.

졸업식에 참여하는 가장 큰 이유로는 '친구, 가족들과 사진을 찍어 남기기 위해서'(62.3%)처럼 사진촬영이 주된 목적으로 손꼽혔다. 또 '선후배, 학우, 교수님과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서'(20.5%), '부모님이나 가족·친지들이 졸업식 참석을 원해서'(10.7%), '별 다른 이유 없이 학교 행사이기 때문에'(3.3%) 등이 있었다.

반면 졸업식에 참석하지 않는 이유는 '졸업식이 재미가 없고 허례허식처럼 느껴져서'(43.6%)가 가장 많았고 '아직 취업을 확정하지 못해서'(35.9%)도 만만치 않았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