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결혼·출산으로 경력 단절 여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경향신문 [http://www.khan.co.kr]
  • 12.12.27 15:42:27
  • 조회: 917

 

ㆍ기혼여성의 20.3% 달해

 

기혼여성 5명 중 1명은 다니던 직장을 결혼, 임신, 육아 등으로 그만둔 뒤 취업을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26일 발표한 ‘2012년 경력단절 여성 통계’를 보면 직장을 그만둔 ‘경력단절 여성’은 197만8000명으로 15~54세 기혼여성의 20.3%를 차지했다.

결혼(46.9%), 육아(24.9%), 임신·출산(24.2%) 등이 직장을 그만둔 이유로 꼽혔다. 전 연령층에서 결혼이 경력단절의 가장 큰 원인으로 나타났지만 연령층이 낮아질수록 경력단절 사유로 결혼의 비중은 줄고, 육아·임신·출산이 차지하는 비중이 늘어나는 것으로 조사됐다.


임신·출산으로 직장을 그만둔 비취업여성은 지난해에 비해 9만9000명(26.1%) 늘었다. 결혼 때문에 직장을 그만둔 여성도 지난해에 비해 3만5000명(3.9%) 증가했다. 반면 육아로 인한 경력단절 여성은 지난해에 비해 5만2000명(9.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 고용통계과 관계자는 “결혼, 임신·출산에 의한 경력단절이 지난해에 비해 늘어난 것은 올해 흑룡해 바람을 타고 혼인건수와 출생건수가 증가하면서 생겨난 현상으로 보이며, 육아로 인한 경력단절이 줄어든 것은 영·유아 보육지원사업이 확대되면서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고 설명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