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태크/금융] 네티즌 59% "내년 지출은 재테크와 자기계발 중심으로"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12.22 17:14:40
  • 조회: 838

 


고물가와 경기침체로, 내년에는 상당수 네트즌이 재테크와 자기계발 등 미래를 위한 소비를 늘릴 계획인것으로 조사됐다.

지난22일 전자상거래 사이트 G마켓에 따르면 네티즌 856명을 대상으로 소비생활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내년에 '저축, 연금, 보험 등 각종 재테크'와 '독서, 어학, 자격증 등 자기계발'을 위한 지출을 늘리겠다는 응답이 각각 31%, 28%로 조사됐다.

반면 '모임, 술자리 등 인간관계를 위한 지출'(42%)과 '의류, 화장품 등 나를 가꾸는데 필요한 지출'(34%)은 줄이고 싶다고 답했다.

지난 1년 간 가장 많은 지출 품목으로 남녀 모두 식품, 외식비 등 식비 지출(45%)을 1위로 꼽았다. 이어 여성은 '의류, 액세서리 제품'(30%)을 남성은 '컴퓨터, 스마트폰 등 디지털 기기'(25%)라고 각각 응답했다.

1년을 뒤돌아 보며 가장 잘 했다고 생각하는 소비생활은 '할인쿠폰 챙겨 저렴한 구매'라고 답한 이가 50%에 달했다. 고물가 시대에 각종 할인 혜택을 받아 알뜰한 소비를 하려는 이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작지만 뿌듯한 기부활동'도 응답자 14%의 선택을 받았다. 반면 가장 후회되는 소비생활로는 '계획 없는 충동 구매'라고 답한 응답자가 39%로 가장 많았다.

고물가 시대, 돈을 아끼기 위해 외출하지 않고 집 안에만 있어봤다는 이가 응답자의 38%에 달했다. '교통비 아끼려고 걸어 다니기'(25%), '밥값 아끼려고 도시락 싸기'(18%), '데이트 비용 아끼려고 애인 안 만나기'(11%) 등이 뒤를 이었다.

또 고물가 시대에 알뜰 쇼핑을 위한 노하우로 응답자의 과반수가 '할인카드, 할인쿠폰 등 각종 할인 혜택을 꼼꼼히 챙긴다'(50%)를 꼽았다. '공동구매, 타임세일, 기획전 등 특가상품을 구매한다'(18%), '시즌오프 등 가격이 떨어질 때까지 기다렸다 구매한다'(14%), '무조건 참고 아낀다'(13%) 등 순이다.

서민석 G마켓 커뮤니케이션실 이사는 "올해 경기상황에 많은 네티즌이 쿠폰 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찾아 손품, 발품을 들인 것으로 보인다"며 "내년에도 재테크와 자기계발 등 미래를 대비한 소비와 조금 더 싸게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유통으로 눈길을 줄 것 같다"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