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공연] '셜록홈즈' 한국뮤지컬대상 3관왕 기염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11.15 14:29:58
  • 조회: 12276

 

창작 뮤지컬 '셜록 홈즈'가 3관왕을 차지하며 제17회 한국뮤지컬대상의 주인공이 됐다.

'셜록홈즈'는 지난14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한국뮤지컬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과 작곡상(최종윤), 극본상(노우성) 등 3개부문을 거머쥐었다.

'셜록홈즈'는 영국 소설가 아서 코넌 도일(1859~1930)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다. 추리소설의 대명사로 통하는 이 작품의 수많은 시리즈 중 한밤중 런던의 저택에서 벌어진 살인사건을 그린 '앤더슨가의 비밀'을 다뤘다.

소극장 뮤지컬이나 탄탄한 구성 등으로 인한 극적 긴장감으로 호평 받았다. 김원준(38)과 송용진(35)이 타이틀롤을 맡았으며 배다해(28)와 정명은(31), 방진의(31) 등이 출연했다.

남녀 주연상은 김우형(아이다)과 조정은(피맛골연가)이 받았다. 남녀 조연상은 이건명(잭더리퍼)과 구원영(광화문연가)에게 돌아갔다.

남녀 신인상은 박은태(피맛골 연가)와 송상은(스프링 어웨이크닝)의 몫이다. 네티즌들의 투표 결과가 반영된 인기스타상은 '천국의 눈물'에서 호흡을 맞춘 김준수와 윤공주가 차지했다.

이와 함께 연출상 김효경(투란도)을 비롯해 음악상 엄기영(투란도), 안무상 오재익(늑대의 유혹), 무대미술상 여신동(모비딕), 기술상 권도경(잭더리퍼) 등이 영예를 안았다.

앙상블상은 뮤지컬 '아가씨와 건달들', 라이선스 뮤지컬이 대상인 베스트 외국뮤지컬상은 '스팸어랏'이 차지했다.

이현우와 유혜영이 사회를 본 이날 시상식은 SBS를 통해 2시간 가량 생방송됐다. '조로'의 조승우, '넥스트 투 노멀'의 박칼린 등이 축하무대를 펼쳤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