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공연] '스티브 잡스' 한국어판 오역논란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11.01 15:58:41
  • 조회: 12369

출판사 민음사가 스티브 잡스(1955~2011)의 전기 '스티브 잡스' 오역 시비에 대해 해명했다.

상당수의 부사를 비롯해 'order'를 '질서'가 아닌 '주문', 'desktop'을 '책상'이 아닌 '컴퓨터'로 잘못 번역하는 등 오역이 많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민음사는 홈페이지에 "'스티브 잡스' 한국어판과 미국판을 비교 대조해 번역이 정확하지 않은 점을 지적하는 글이 올라왔다. 확인해보니 미국 출판사에서 보내온 국제판 원고와 미국판이 일치하지 않아 벌어진 문제가 상당수인 것으로 밝혀졌다"고 알렸다.

"번역은 미국 출판사에서 한국을 포함해 28개국에 7월부터 3번에 걸쳐 전달한 최종원고로 진행됐다. 즉, 스티브 잡스를 독점 인터뷰한 저자 월터 아이작슨의 최종원고를 28개국에서 동시 번역, 동시 편집, 동시 출간했다. 저자는 다른 해외 출판사에 원고를 전달한 이후 미국 출판사와 편집을 진행하면서 문장을 조금 더 다듬거나 손보는 작업을 진행했다. 하지만 국제판 최종 원고와 미국판 사이에 미세하게 차이가 생긴 부분에 대해서는 별도의 공지를 하지 않았다. 이 차이가 내용상 차이라기보다는 편집적 차이에 불과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민음사는 "미국판과 대조한 후 문의한 것들 중 많은 부분은 편집이나 번역의 잘못에 해당하는 게 결코 아니다. 실제로 실수를 하거나 오류를 낸 부분에 있어서는 반성하고 수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저자가 미국판과 국제판을 모두 공인했기 때문에 출간된 미국판을 근거로 해서 단어 하나하나를 비교해 번역의 잘잘못을 따지는 일은 무의미한 일인 것 같다. 우리가 받은 국제판 원고는 최종원고로서 내용상 아무 이상이 없는 완전 원고"라고 강조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