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산업] 이마트, 업계 첫 '친환경 영수증' 도입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09.02 16:42:46
  • 조회: 8624

 

 

㈜이마트(대표 최병렬)가 국내 유통업계 최초로 ‘비스페놀A’를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영수증을 도입한다.

이마트는 1일부터 최근 유해성 논란이 인 ‘비스페놀A’ 대신 ‘4,4’-디하이드록시디페닐설폰’을 사용한 친환경 영수증을 전 점포에서 사용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영수증에 사용되는 ‘4,4’-디하이드록시디페닐설폰’은 비스페놀A 대체 물질로 유럽식약청 및 미국 FDA 승인을 얻어 젖병, 섬유 등에 사용되는 물질이다.

비스페놀A는 기존 영수증에서 색을 내게 하는 ‘현색제’에 포함된 물질이다. 대다수의 음료용기, 플라스틱 병 등 많은 제품들에도 사용되고 있으며, 전세계적으로 유해성 입증 연구 결과가 없고 또한 관련 국내 법적 기준도 없는 상태다.

이마트는 연간 A4용지 9억장 분량인 약 127만롤의 영수증을 사용하고 있으며, 이번 전점포 친환경 영수증 교체시 연간 약 2억원의 추가 비용이 발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마트가 도입하는 새로운 영수증은 ‘그린플러스 감열지’로, 국내에서는 이마트가 처음으로 사용한다.

최병렬 이마트 대표는 “기존 영수증에 대한 유해성이 입증되거나 사용기준치에 대한 법적 허용 기준은 현재 없지만, 고객 안전을 최우선시 해야 하는 유통업체의 사회적인 책임 실천과 가족 중심 고객들이 안심하고 쇼핑할 수 있도록 먼저 도입했다”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