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산업] KT&G, 사회공헌비 연매출 3%까지 늘린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08.16 14:09:09
  • 조회: 1010

 

 

KT&G가 사회공헌비 투자비율을 연매출 3%까지 확대키로 했다.

KT&G(사장 민영진)는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업그레이드한 중장기 사회공헌방향을 새롭게 수립하고 본격적인 실천에 나선다고 밝혔다.

KT&G는 2006년 발표한 중장기 마스터플랜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 수행을 위한 사회환원 기본방향을 제시하고, 이 원칙에 따라 2007년 사회공헌부를 신설,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왔다.

이번 중장기 사회공헌방향 재수립은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체계적으로 유지·발전시키고, KT&G 만의 차별화된 사회공헌 방식을 강화한다.

KT&G 중장기 사회공헌방향은 크게 'KT&G Way 정립 및 실천', '사업관련 사회책임활동 확대', '복지재단 및 장학재단 전문성 강화', '상상마당을 통한 문화공헌' 등이다.

우선, KT&G Way란 KT&G만의 능력과 개성을 토대로 한 독창적 사회공헌방식을 뜻한다.

대표적인 것이 2011년 3월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와 회사의 매칭그랜트(Matching grant)로 조성된 기부성금 '상상펀드'다.

또 전국 31개 기관의 166개 'KT&G 상상투게더 봉사단'은 지역사회에 재능 기부, 잎담배 농가 지원 등 KT&G만이 할 수 있는 창의적인 자원봉사 프로그램을 발굴, 실천하고 있다.

둘째, 사업관련 사회책임활동 확대이다. KT&G는 흡연자와 비흡연자가 공존하는 '상호존중'의 문화를 조성하고, 청소년 흡연예방사업을 강화함으로써 국내담배업계 리더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다.

KT&G는 휴대용 재떨이 제작보급, 담뱃갑 흡연예절 픽토그램 삽입 등 흡연환경 개선을 위한 구체적인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또 청소년 흡연예방을 위해 외부 전문기관에 재정적 지원을 통한 콘텐츠 개발 및 순회교육을 지원하고 있으며, 담배판매점주를 대상으로 청소년 보호를 위한 안내 활동도 강화할 것이다.

셋째, 복지재단 및 장학재단 전문성 강화이다. 2003년 설립된 KT&G복지재단은 그동안 지역밀착형 사회복지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사회약자에 대한 안전망을 제공한다는 기존의 설립 취지를 유지하되 선택과 집중에 의한 사업테마를 재정립해 전문성을 한층 높일 계획이다.

이밖에 상상마당을 통한 문화공헌이다. 'KT&G상상마당'은 비주류 문화예술을 후원하는 차별화된 콘텐츠를 통해 국내 대표적인 복합문화공간으로 성장했으며 최근에는 충남 논산에 교외형 문화체험공간인 'KT&G상상마당 논산'을 개관해 문화향유기회를 지방으로 확장하고 있다.

KT&G는 앞으로 문화교류를 위한 제휴협력을 확대하여 대중이 함께 하는 문화 소통의 장을 넓혀 나갈 계획이다.

민영진 KT&G 사장은 "새롭게 수립된 중장기 사회공헌방향을 토대로, 매년 매출액의 2%인 사회공헌 투자 비율을 향후 3%까지 확대할 계획을 갖고 있다"며 "따뜻한 복지가 요구되는 '자본주의 4.0 시대'를 맞이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향한 그간의 노력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