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화/연예] 김범, 나는 정우성 지키는 천사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08.11 15:07:22
  • 조회: 1368

 

탤런트 김범(22)이 MBC TV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 이후 약 1년반 만에 TV 드라마에 나온다.

jTBC 개국 특집극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 박동 소리'다.

스스로를 사람의 몸으로 태어난 천사라고 철석같이 믿는 '이국수'를 연기한다. '양강칠'(정우성)을 위기에서 구해낸 후 항상 그의 옆에서 수호천사가 돼주는 인물이다. 엉뚱한 행동들로 4차원의 매력을 뿜는다.

친구의 음모로 복역을 하는 등 거친 인생을 살아온 양강칠과 대차고 발랄한 수의사 '정지나'(한지민)가 우연히 만나 거침없이 사랑하게 된다는 드라마다. 죽고 싶을 땐 살아나고, 살고 싶을 땐 죽을 수밖에 없는 운명을 가진 남자가 이뤄내는 사랑과 감동을 전한다.

12월 중 방송 예정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