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30주년 기념 팬 사인회 일정 확정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07.21 17:21:00
  • 조회: 651

 

20일부터 24일까지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네이버 야구9단 팬 페스티벌' 팬 사인회 일정이 확정됐다.

팬 사인회는 모두 주경기장에서 열리며 22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는 30년 레전드 올스타 베스트10의 사인회가 펼쳐진다. 10명의 레전드들은 두 팀으로 나뉘어 오후 2시부터 2시30분까지는 이만수, 선동열, 양준혁, 장효조, 이순철, 오후 2시35분부터 오후 3시5분까지는 한대화, 김재박, 김기태, 장종훈, 박정태가 팬들과 만나게 된다.

올스타전에 참가하는 44명의 사인회는 베스트10 선수들과 감독추천선수들로 나뉘어 두 곳의 스테이지에서 오후 4시부터 오후 6시25분까지 펼쳐진다. 중앙무대에서 있을 베스트10 사인회에는 역대 올스타 팬투표 최다 득표를 기록한 이대호를 비롯해, 이범호, 박한이, 정근우, 이병규, 류현진 등이 참여한다.

같은 시간 프리캐치존에서 있을 감독추천선수 사인회에는 19일 현재 다승, 탈삼진 부문 1위를 달리고 있는 윤석민과 오승환, 정대현, 박현준, 고원준, 김현수, 최진행, 유한준 등이 팬들과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23일 올스타전 당일 오후 2시30분부터 오후 3시25분까지 있을 올스타 사인회에서는 삼성의 좌완 에이스 차우찬을 비롯, 로페즈, 정우람, 정성훈, 장원준, 김선우, 신경현, 김성태가 팬들과의 시간을 갖는다.

한편 프로야구 '30주년 전시존'에는 1984년 한국시리즈 7차전 롯데 우승 당시 투수였던 최동원이 사용했던 글러브, 이승엽이 아시아신기록을 세웠던 56호 홈런의 홈런볼, 양준혁이 프로 최초로 2000안타를 칠 때 사용했던 배트, 2010년 이대호가 장외로 날렸던 홈런볼, 2008년 베이징올림픽 준결승전에서 이승엽이 홈런을 칠 때 사용했던 배트, 제2회 WBC의 결승 진출을 확정지었던 공 등이 전시된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