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화/연예] 예지원, 10년만에 연극무대로 '미드썸머'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03.15 11:08:13
  • 조회: 442

 

영화배우 예지원(38)이 10년 만에 연극 무대로 돌아온다. 공연제작사 오디뮤지컬컴퍼니에 따르면, 예지원은 4월29일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개막하는 로맨틱 코미디 '미드 썸머'에 주인공 '헬레나' 역으로 캐스팅됐다.


예지원이 연극 무대에 서는 것은 2001년 '버자이너 모놀로그' 이후 처음이다. 당시에도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 무대에 올랐다. '미드 썸머'는 올해로 창립 10주년을 맞는 오디뮤지컬컴퍼니가 선보이는 2인극 시리즈의 첫 번째 작품이다. 신춘수 대표와 극단 여행자의 양정웅 대표가 손을 잡았다.


2008년 영국 에딘버러에서 처음 소개된 최신작이다. 윌리엄 셰익스피어(1564~1616)의 '한 여름밤의 꿈'에서 모티브를 얻었다. 어울릴 것 같지 않은 남녀의 좌충우돌 러브스토리를 그린다. 영국을 대표하는 극작가 데이비드 그레이그와 에딘버러의 작곡가인 고던 매킨타이어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호평 받았다.


예지원은 겉보기에 냉철하고 이지적이나 하는 일마다 실수투성이인 변호사 헬레나를 연기한다. 밤마다 알코올에 절어 사는 서른 다섯살의 골드미스인 그녀는 어느 날 혼자 와인을 마시며 외로운 마음을 달래던 중 우연히 '밥'을 만난다. 뜨거운 하룻밤을 함께 보낸 두 사람은 예상치 못한 결과에 맞닥뜨리게 된다. 밥은 뮤지컬 배우 서범석(41)과 이석준(39)이 번갈아 연기한다. '미드썸머'는 6월12일까지 볼 수 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