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1년 내내 달린 40대男…365일 연속 마라톤 신기록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1.02.07 11:24:59
  • 조회: 801

 

 

벨기에 40대 남성이 1년 간 매일 마라톤을 달려 세계 신기록을 세웠다. 벨기에 마라토너 스테판 엥겔스(48)는 5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365일 째 마라톤 완주에 성공, 365일 연속 마라톤 완주로 기네스 세계기록에 등재됐다.


이전까지 최고기록은 2009년 당시 65세의 일본 구스다 아키노리가 세운 52일 연속이다. '마라톤맨'이라는 별명이 붙은 엥겔스는 하루 평균 4시간 정도를 뛰며 1년 간 총 1만5401㎞를 달렸다. 그의 마라톤 풀코스 완주 최고기록은 2시간56분이다.


그는 시속 10㎞의 속도로 뛰며 느린 페이스를 유지한 것이 성공의 비결이라고 밝혔다. 그는 "빠르게 달리지 않았고 하루하루를 뛰는 것만 생각했다"며 "내 자신에게 스스로 하루는 뛸 수 있다고 말했고 다음날이나 다음 주에 뛰는 것에 대해서는 생각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어릴 적 천식을 앓던 그는 25살 때 처음으로 마라톤에 빠져든 뒤 수 년 간 마라톤 대회에 참가했다. 그가 마라톤을 위해 방문한 나라만도 스페인과 포르투갈, 벨기에, 캐나다, 멕시코, 영국, 미국 등 총 7개 국이다. 그는 "어릴 적 의사가 격한 운동을 삼가라고 당부했지만 난 천식을 극복하기로 결심했다"며 "철인 3종 경기와 마라톤에 빠진 이후 1년 간 매일 마라톤을 뛰면서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그는 한 해에 총 20번의 철인 3종 경기에 참가한 것으로 또 다른 기네스 세계기록도 보유하고 있다. 이번 365일 연속 마라톤 완주는 두 번째 시도만의 성공이다. 그는 1년여 전에도 365일 연속 마라톤에 도전했지만 18일째 다리를 다쳐 실패했다. 그는 향후 휴식을 취하며 강의를 하고 책을 쓸 예정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