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의학] 매일 4시간 간접흡연, 당뇨병 발병위험 2배↑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12.16 13:14:22
  • 조회: 668

 

직장이나 가정에서 매일 4시간 이상 간접흡연에 노출되는 사람은 당뇨병 발병 위험이 약 2배 이상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질병관리본부와 국립보건연구원(원장 조명찬) 유전체센터 유전체역학과는 한국인유전체역학조사사업(KoGES)의 일환으로 진행 중인 안산과 안성 지역 코호트 참여자 4442명의 비흡연자를 대상으로 6년 추적 조사를 한 결과 465명의 당뇨병 환자가 발생한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코호트 사업이란 대규모 인구집단을 대상으로 흡연, 식이 등 개인행태와 환경적 요인, 유전자 정보를 확보해 장기간 추적조사로 이들 요인과 질병발생과의 관계를 분석하는 것을 말한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담배를 피우지 않는 비흡연자라도 간접흡연(ETS·환경성 담배연기)에 노출된 그룹은 노출되지 않은 그룹에 비해 당뇨병(Type 2 Diabetes)의 발생위험이 1.41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직장과 집에서 매일 4시간 이상 간접흡연에 노출된 그룹은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당뇨병 발생 위험이 1.96배 높았다. 간접흡연 만으로도 당뇨병의 위험도가 증가한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