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뜰정보] 아파트 관리·사용료 서울 1608원 '최고' 전북 1091원 '최저'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12.02 14:27:35
  • 조회: 772

 

전국에서 아파트 관리비 및 사용요금이 가장 비싼 곳은 서울, 가장 싼 곳은 전북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해양부는 전국 아파트의 10월분 공동주택 관리비 및 사용료를 공동주택관리정보시스템(www.k-apt.net)에 공개·발표했다. 청소비, 경비비 등 아파트 관리비는 2009년 10월부터 공개됐지만 전기료와 수도료 등 사용료까지 함께 공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개 대상은 전국의 △300가구 이상 공동주택 △승강기 설치 및 중앙·지역난방 방식의 150가구 이상 공동주택 △150가구 이상 주상복합 등이다. 10월분 자료에 따르면 공동주택 관리비와 사용료가 전국적으로 가장 높은 곳은 서울로 ㎡당 1608원이었다. 반면 전북은 ㎡당 1091원으로 가장 낮았다. 또 수도권의 경우 ㎡당 평균 1512원으로 전국 평균(1378원)에 비해 134원 정도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항목별로는 ㎡당 공용관리비의 경우 서울이 715원, 광주가 445원으로 각각 전국 최고, 최저를 기록했다. 개별사용료의 경우 가장 높은 곳은 서울로 ㎡당 817원, 가장 낮은 곳은 제주로 ㎡당 495원을 기록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동일 평형의 아파트라도 노후도나 관리형태, 난방방식, 관리인원, 경비방법 등에 따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어 아파트 단지를 비교할 경우 단지별 특성을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