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취업뉴스] 인사담당자 70%, '스펙 좋지만 평판 나빠 탈락시킨 지원자 있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4.21 14:36:59
  • 조회: 420

 

동료들과 원만한 관계를 유지해야 이직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인사포털 인크루트는 기업 인사담당자 330명을 대상으로 평판조회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의 49.1%(162명)가 경력직 채용 시 평판조회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그렇다면 인사담당자가 평판조회 시 가장 중점적으로 묻는 질문은 무엇일까. 가장 많은 응답은 '실적 및 업무능력'(35.8%)이다. 채용되자마자 눈에 띄는 결과물로 자신의 능력을 입증해야 하는 경력직인 만큼, 과거 직장에서 실제로 쌓았던 실적이나 업무능력이 얼마나 되는지 확인하려는 것이다. 이어 '성실성 및 근태'(31.5%), '동료들과의 친화력 및 유대관계'(17.9%), '커뮤니케이션 능력'(8.0%), '지원서에 기재한 경력사항의 사실 여부'(3.1%) 자체를 확인한다는 답변도 있었다.

 

평판조회를 가장 많이 하는 직급에 대해서는 '모든 직급에 동일하게 실시한다'(45.1%)는 답변이 가장 많았으며 '과장급'(23.5%), '대리급'(13.6%), '사원급'(6.8%), '부장급'(5.6%), '차장급'(3.1%), '임원급'(2.5%)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 같은 평판조회의 결과는 채용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판조회의 영향력에 대해서는 ‘평가점수에 적극 반영된다’(58.6%)는 응답이 절반을 넘었고 ‘사전 정보수집 차원에서 참고만 한다’(32.1%) ‘평가점수가 동일할 때 최종선택에만 영향을 미친다’(9.3%) 등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실제로 스펙 및 경력이 좋았지만 평판조회 결과가 나빠 탈락시킨 지원자가 있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한 인사담당자가 70.4%에 달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