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의학] "겨울철 묵은 때 씻어내고 안전운전 하세요"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3.15 14:10:24
  • 조회: 347

 

보쉬 애프터마켓 사업부에서 새봄을 맞아 봄철 자동차 관리 및 안전운전 요령을 15일 소개했다.

 

◇겨울철 묵은 때, 자동차 내/외부 청소로 청결하게

겨울철 눈길을 달렸던 자동차는 차체나 하체에 염화칼슘이 묻어 차체의 부식을 촉진하므로 깨끗한 세차가 필요하다. 이에 보쉬는 가급적 전문 세차장에서 구석구석 세심하게 세차를 한 뒤, 이물질로 오염된 하체는 고압세차로 씻어내는 방법을 추천했다. 특히 타이어 주변은 더욱 세심하게 세척하는 것이 좋다. 또 차량 외관은 깨끗이 물 세척을 한 후 자동차용 왁스로 광택 작업 하는 방법을 추전했다. 왁스로 광택작업을 하면 코팅의 효과로 봄철 산성비, 황사로 인한 도막의 손상을 최대한 억제시킬 수 있다.

 

이밖에 대부분의 운전자들이 외부세차만 하고, 내부세차는 거의 하지 않는 편인데 자동차 내부가 청결하지 못할 경우, 최대 850개의 박테리아가 번식할 수 있다. 보쉬는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자동차용 진공청소기로 구석구석 먼지를 제거하고, 물걸레나 자동차 전용 세정제로 닦아주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특히 외부 공기가 안으로 들어오는 통풍구에는 많은 먼지가 있기 때문에 깨끗이 닦아내야 한다. 그 외 통풍구에 탈취제와 살균제를 뿌리고, 에어컨을 최대로 틀어 외부순환을 시키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봄철 자동차 점검 "황사 대비하세요"

봄철에는 황사가 자주 발생해 미세한 모래 먼지가 차량으로 들어와 차량 내부의 공기를 오염시킨다. 이에 운전자와 탑승객의 건강을 위해서 에어컨필터를 바꿔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유지하는 것이 좋다. 자동차의 실내 공기필터는 1만5000㎞가량 주행 시마다 교체해 주는 것이 악취 예방에 효과적이다. 한편 보쉬는 자사의 차량용 캐빈필터는 숯의 여러 장점들이 포함된 활성탄여지를 사용해 방부효과와 숯에서 발생하는 음이온으로 인한 공기청정 효과, 습기를 흡수하는 습도조절 효과가 탁월하다고 설명했다. 보쉬 캐빈필터는 '보쉬카서비스'나 '보쉬몰'(www.boschmall.co.kr), 또는 가까운 차량 정비업소에서 구매 및 교체가 가능하다.

 

◇춘곤증으로 인한 교통사고 주의하세요~

본격적인 봄철로 접어들면서 시도 때도 없이 쏟아지는 춘곤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다. 특히 운전을 하는 도중에 주체할 수 없이 쏟아지는 졸음은 탑승자의 안전과 직결되므로 봄철에 가장 주의해야 할 부분이다. 보쉬는 졸음운전을 예방하는 방법으로 운전 중에 자주 유리창을 여는 방법을 추천했다. 에어컨을 사용하기 위해 창을 닫아두거나 외부 공기 차단 모드 상태로 오래 두는 등 바깥 공기가 제대로 유입이 안될 경우에서는 뇌에 산소가 부족한 상태가 돼 잠이 오거나 판단력이 흐려지기 때문이다.

 

수시로 사탕이나 껌, 시원한 물 등을 섭취해 졸음을 방지하거나 차량을 휴게소 등 안전한 장소로 이동해 차량을 주차시켜둬 가벼운 스트레칭으로 몸을 풀고 맑은 정신으로 운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김민 보쉬 애프터마켓 사업부 이사는 "봄은 다른 어느 계절보다도 꼼꼼한 차량 관리가 필요한 때"라며 "겨울내 쌓인 차량 안팎의 피로를 그대로 방치했다간 자동차 노후화를 앞당길 수 있으므로 봄철 차량관리는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