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의학] 웃음치료를 위한 레크리에이션 41선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한광일의 한국웃음센터 [http://ha.or.kr/]
  • 10.03.02 14:22:17
  • 조회: 421


9. 위로 아래로 꽝 !
대형 : 앉아서
효과 : 균형력, 집중력, 협응력, 분별력, 자신감, 시공간 인지능력
두 사람이 주먹을 쥐고 서로 하나씩 엇갈리게 4층으로 쌓아올린다. 그리고 리더의 구령에 따라 ‘위로’, ‘올려’, ‘UP’하면 맨 아래에 있는 주먹을 맨 위로 올리고, ‘내려’, ‘아래로’, ‘Down' 등을 하다가 갑자기 ‘꽝’한다. 구령의 반대로 하면 더욱 재미있다. 리더의 ‘꽝’하는 구령이 나오면 맨 아래에 있는 주먹이 맨 위의 주먹을 칠 수 있는 게임이다.

10. 기수서수대기
대형 : 일어서서
효과 : 기억력, 집중력, 분별력, 자신감, 성취감
전체적으로 순서를 정하고 홀수 번호에 해당되는 사람은 기수로 짝수 번호의 사람들은 서수로 말한다. 이 게임에 익숙해지면 반대로 해도 되고 그리고 홀수는 영어로 짝수는 서수로 바꿔 해도 된다.

11. 하나·둘·셋
대형 : 일어서서
효과 : 균형감각, 집중력, 순발력, 지구력, 협응력, 분별력, 시공간 인지능력
준비 : 분필, 색테이프
이 게임은 운동을 겸할 수 있는 매우 즐거운 활동으로 남녀 구분하여 시합을 하거나 남녀 혼합하여 동시에 시합을 하는 것도 재미있다. 이 활동은 어느 정도 크기의 공간(가로10미터×세로10미터)이 필요하다.
리더는 아래의 그림과 같이 분필로 2개의 라인을 그려놓고 각 지점의 번호를 참가자들에게 알려준다. 하나둘셋- 참가자들은 ‘하나’ 라인에 서 있다가 리더가 ‘둘’하면 ‘둘’지역으로 뛰어가야 한다. 이때 가장 늦게 뛰어간 사람은 탈락이다.

또한 리더가 ‘셋’하면 ‘셋’지역으로 뛰어가야 한다. 이때에도 가장 늦게 도착하면 탈락이다. 리더는 ‘하나, 둘, 셋’을 그대로 하지 말고 ‘하나’하다가 ‘셋’, ‘둘’,‘셋’ 등의 방법으로 참가자들로 하여금 정신을 헷갈리게 한다. 예를 들어 ‘하나’, ‘하나’하게 되면 대부분의 참가자들이 ‘둘’지역을 예상하고 뛰어가려다 ‘둘’지역을 밟고 만다. 이 때 ‘둘’지역에 발이 옮겨 있으면 탈락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