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의학] 숲에서의 활동, 치매·스트레스 등 질환 치유 효과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09.12.07 13:35:02
  • 조회: 393

  

숲에서의 활동이 치매를 예방하고 스트레스 관련 질환을 치유하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3일 산림청(청장 정광수)에 따르면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과 지난 9월부터 경기도 양평 '산음치유의 숲'에서 공동으로 시범·운영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통해 숲에서의 활동이 치매를 예방하고 스트레스 관련 질환을 치유하는데 효과가 있다는 것을 밝혀냈다. 이번에 밝혀진 숲의 치유효과를 구체적으로 보면 정상인·경도(輕度) 인지장애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치매예방 프로그램의 경우 TMTB(Trail Making Test B) 수치가 134.2에서 120.6으로 감소, 주의 집중력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알츠하이머 치매의 고위험 증상인 스트레스나 우울증상도 대체적으로 감소한 수치를 보였다. 관절염·스트레스 질환자 등을 대상으로 한 스트레스 극복 프로그램에서는 심박동과 심박변이도(HRV)가 통계적으로 유의한 호전효과를 보여 심혈관계와 자율신경계를 안정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기업 종사자를 대상으로 한 소진(burn-out) 예방 프로그램에서는 평균 스트레스 점수가 시행 전 44.26에서 시행 후 41.13으로 3.13점 가량 완화되는 결과를 보였다. 프로그램별로 30명~40명씩 총 112명이 참여한 이번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지난 9월16일부터 10월31일까지 5회에 걸쳐 1박2일 또는 2박 3일 일정으로 삼림욕·산림체험·치매체조·근육이완운동·명상 등의 활동을 질환별 특성에 맞게 편성, 운영했으며, 프로그램 시행 전과 시행 후의 차이를 통계적으로 분석, 효과를 규명했다.

 

산림치유는 피톤치드·음이온·경관·소리 등 숲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환경요소를 활용,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질병을 치유하는 활동으로, 독일·일본 등에서는 오래 전부터 널리 활용돼 오고 있다. 최근 우리나라에서도 언론매체를 통해 아토피피부염이나 암을 비롯한 만성질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치유경험 사례들이 소개되면서 질환자는 물론 일반인도 많은 관심과 기대를 갖고 있다. 산림청 관계자는 "이러한 사회적 관심과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치유의 숲' 조성사업을 확대해 나가는 한편, 숲의 치유효과에 대한 임상결과를 지속적으로 축적해 나가고 산림치유 인자와 치유 메커니즘도 과학적으로 규명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