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통신] 어떻게 생겼길래… - 하하하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이지데이 [http://www.ezday.co.kr]
  • 09.10.07 10:15:50
  • 조회: 685

 

결혼을 앞둔 커플이 있었다. 주례를 서 줄 사람이 마땅히 없어서 전문가에게 맡기기로 했다.
"주례 좀 서 주십시오. 사례는 충분히 드리겠습니다. 얼마면 될까요?"
"주례는 신부가 예쁜만큼만 주세요"
그러자 신랑은 주례의 손에 100원을 쥐어 주었다.
주례는 어이가 없었지만 약속을 했으니 그냥 주례를 서주기로 했다.
결혼식이 끝나자 주례는 신부의 얼굴이 궁금했다.
그래서 신부에게 다가서 면사포를 살짝 들춰봤다.
그리고 조용히 신랑에게 다가가서 하는 말
.
.
.
.

"얼마 거슬러 줄까?"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