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통신] 비밀 - 하하하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이지데이 [http://www.ezday.co.kr]
  • 09.09.23 09:56:05
  • 조회: 630

  한 아이가 어른들은 다 한가지씩 비밀이 있고 그 비밀이 들통 나는것을 두려워한다는
사실을 알게되었다. 그래서 집에서 설거지를하는 엄마에게 말했다.
"엄마 저는 엄마의 비밀을 다 알고 있어요"
깜짝 놀란 엄마가 아들에게 만원을 주며 비밀을 아무에게나 말하면 안된다고 당부했다.
저녁에 아빠가 퇴근해서 집에오자 아들이 이번에 아빠에게
"아빠 저는 아빠의 비밀을 다알고 있어요"
이 말을 들은 아빠 역시 깜짝 놀라며 아들을 방으로 데리고 들어가
이만원을 주며 비밀을 지켜줄것을 당부했다.
이에 재미를 붙인 아들이 이번엔 집앞에서 우체부 아저씨를 만났다.
장난기가 발동한 아들이 "아저씨 저 아저씨 비밀을 다 알고 있어요."
이 말을 들은 우체부 아저씨가 펑펑 울면서 하는말…
." 그래 내가 언젠가는 니가 알게될 줄 알았다 내새끼 얼른 와서 아빠 품에 안기렴."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