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삶의향기] 한 우물을 파라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좋은사람 좋은글 [http://www.joeungle.co.kr]
  • 08.11.17 08:55:23
  • 조회: 291
“우물을 파되 한 우물을 파라 샘물이 날 때까지”
이 말은 20세기의 성자 슈바이처의
유명한 좌우명입니다.
가진 재주가 많아 온갖 것을 다 할 수만 있다면
세상에 그보다 더 행복하고 신나는 일이
어디 있겠습니까?
하지만 창조주가 그 모든 재능을 준 사람은
이 세상에 단 한 명도 없습니다.
그 대신 가장 잘 하는 한 가지 재주를
사람들 모두에게 주었습니다.
노래를 잘 부르는 사람,
그림을 잘 그리는 사람,
운동을 잘 하는 사람,
그런데 수많은 사람들은 자신이 가진 재주를
발견하지 못한 사람들이 있고
또 자신의 재주를 알면서도 늘 남의 밥상이 커 보여
기웃거리는 사람이 있습니다.
이들의 삶은 하루 이틀을 지날 때는 모르지만
달이 가고 해가 가면 극명하게 드러납니다.
그러므로 한 우물을 파야 합니다.
한 우물을 10년만 파면
반드시 샘물이 나올 수 있습니다.
주위의 한 가지 주어진 일이나 직업에서
10년을 일한 사람을 보십시오.
특별한 일이 없는 한 성공을 향하고 있지 않습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