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뜰정보] 전자레인지(1) - 소비자 시대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소비자보호원[http://www.cpb.or.kr]
  • 08.09.04 09:10:09
  • 조회: 382
조리기능에 중점을 둔다면 찜요리 메뉴 있는지 확인!

전자레인지는 집집마다 없는 집이 없을 정도로 주방의 필수 가전으로 자리잡은지 오래다. 빠르게 조리하면서 영양소 파괴는 적고 사용이 간편한 전자레인지. 막상 구입하려고 하면 브랜드마다 디자인이나 성능이 비슷비슷해 보이고 가격대에 따라 어떤 차이가 있는지 구별하기가 쉽지 않다. 전자레인지를 구입하기 전 고려해 보아야 할 구입 요령과 사용법에 대해 알아본다.

전자레인지는 주로 데우기, 해동 위주로 사용하지만 간편하고 손쉬운 요리에 관심있는 소비자라면 다양한 기능의 전자레인지를 선택할 수 있다.
최근에는 토스트 겸용 전자레인지나 찜요리가 가능한 스팀 전자레인지 등 다양한 기능의 전자레인지가 인기를 끌고 있다. 전용 용기를 이용해 찜이나 구이, 데치기 등을 간편하게 할 수 있어서 전자레인지의 활용도가 높다.
전자레인지의 가격대는 고가형의 경우 18만~20만원대이고, 저가형의 경우 8만~13만원대이다. 조리 용량과 액정 표시, 찜 기능 여부에 따라 가격 차이가 난다.

구입시 체크포인트
▶ 기능
전자레인지는 조리기기이므로 사용하는 사람이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기능이 구성돼 있느냐가 주요 관건이다.
해동이나 데우기 등 간단한 기능만 사용할 경우 단순 기능의 저렴한 상품을 구입하는 게 현명하다. 주방에 오븐이 없는 경우 전자레인지로 기본적인 요리를 하겠다고 한다면 찜요리와 구이요리 기능이 있는 제품을 선택한다.
▶ 용도
토스트 기능이 함께 있는 전자레인지도 판매되고 있는데, 자취생이나 맞벌이 부부의 경우 우유 데우기와 토스트를 한꺼번에 해결할 수 있다.
이런 제품은 빵 부스러기 청소가 간편한지 토스트 용기에 의한 화상 위험은 없는지 등을 중점적으로 체크해 본다. 가족 수를 고려한 용량을 따져본다. 용량이 크다고 다 좋은 것은 아니다. 전자레인지를 설치할 공간의 높이와 폭, 깊이 등을 고려해 적당한 제품을 선택한다. 일반 가정에서는 23L가 적당하다. 이 밖에 문을 열 수 있는 공간의 확보도 체크해 본다.
▶ 디자인
전자레인지 구입시 디자인도 무시 못할 요소이다. 깔끔하고 무난한 디자인을 선호한다면 화이트의 심플한 기본 타입을 선택한다. 반면 다소 튀더라도 고급스러운 것을 원한다면 플라워 패턴이 있는 제품이나 실버, 블랙톤의 솔리드한 타입을 선택한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