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주택금융, 독거노인·독신자에게 공공임대아파트 보증 지원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08.05.27 09:44:45
  • 조회: 780
생활형편이 어려운 독거노인 등도 주택금융공사의 보증을 통해 공공임대아파트에 입주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25일 저소득층의 주거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저소득 단독세대주의 보증심사를 완화하는 내용의 ‘임차자금 보증제도 개선안’을 마련해 다음 달 1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개선안에 따르면 앞으로 단독세대주가 대한주택공사나 SH공사 등 공공기관이 공급하는 임대아파트에 입주할 경우 소득증빙을 하지 못하더라도 임대보증금의 70%까지 보증지원을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임대보증금 1000만원짜리 공공임대아파트에 입주하는 단독세대주는 주택신용보증기금을 통해 700만원까지 보증을 받아 은행에서 전세자금을 빌릴 수 있게 된다는 것이다.
지금까지 소득증빙자료를 제출하지 못하는 단독세대주들은 공사의 개인신용평가시스템(CSS)상 신용등급이 낮아 보증이용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했다.

주택금융공사 관계자는 “그동안 고정수입이 없어 구체적 소득입증이 어려웠던 불우 독거노인이나 독신자 등이 대거 보증대상에 편입되면서 주거안정을 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공공임대아파트의 경우 임대인이 공공기관이기 때문에 임대보증금에 대한 관리가 용이해 손실 우려는 적은 편”이라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