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직장인 77% “회사에서 짤리지 않을 정도로만 일해”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08.05.16 09:32:43
  • 조회: 348
직장인 10명 중 8명은 회사에서 자신의 능력을 100% 발휘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온라인 취업사이트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이정근)이 리서치 전문기관 폴에버(www.pollever.com)와 함께 직장인 1241명을 대상으로 “회사에서 자신의 능력을 100% 다 발휘하십니까?”라는 설문을 진행한 결과 77.1%(957명)이 ‘발휘하지 않는다’라고 응답했다.
직급별로 살펴보면 평사원이 82.1%, 대리급이 77%, 부장급 75.7%, 과장급 72.8%, 임원진 67%로 직급이 낮을수록 능력을 100% 다 발휘하지 않는 비중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능력발휘를 100% 안 하는 이유로 ‘노력해도 보상이 없어서’(25.6%)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다음으로 ‘스트레스가 많아져서’(18.3%), ‘일이 많아져서’(14.9%), ‘편하게 살고 싶어서’(11.2%), ‘해도 남의 성과가 되기 때문에’(9.9%) 등이 있었다.
직장에서 어느 정도의 능력을 발휘하는 것이 현명한지를 묻는 질문에는 44.9%가 ‘잘리지 않을 정도’를 꼽았다. 이어 ‘열심히 하는’은 37.6%, ‘최대한 발휘’는 11.5%, ‘제대로 발휘 안 함’이 6%를 차지했다.
사람인 김홍식 본부장은 “눈앞의 평가나 보상에 조바심을 내지 말고 꾸준히 자기계발을 하면서 최선을 다하면 합리적인 평가와 보상은 자연스럽게 따라올 것”이라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