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육아/교육] 장애가정 청소년 공부, 대학생이 맞춤 학습지원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08.05.01 09:16:19
  • 조회: 263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는 30일 한국제약회관에서 '2008 장애가정 청소년 멘토링 학습지원사업'출범식을 개최한다.
'장애가정 청소년 멘토링 학습지원사업'은 서울 부산 경남 대구 전북 충북 제주 광주 등 전국 8개 시도에서 장애가정 청소년 125명을 선발, 1대 1로 결연을 맺은 자원봉사 신청 대학생이 주1회 집을 직접 방문해 학습지도와 생활지도를 하는 프로그램이다.

우정사업본부가 2006년부터 지원하는 사업으로 올해에는 지난해 보다 지원액을 두 배로 늘려 1억5000만원을 지원한다.
멘토와 멘티로 인연을 맺은 대학생과 장애가정 청소년들은 매월 영화, 박물관, 전시회, 스포츠 관람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함께하며 방학 중에는 ‘원어민 영어학습’과 ‘숲 체험’ 등 특별체험 프로그램에도 참여한다.
특히 올해는 ‘멘토링 커밍데이’를 실시해 이전 참가자들과도 자연스럽게 만남을 가져 노하우(Know-How)도 배우고 문화활동도 함께 할 예정이다.

우정사업본부는 멘토링 학습지원사업이 장애가정 청소년들의 학습능력과 일상생활관리 능력을 크게 향상시켰으며 다양한 문화체험을 통해 사회적 소외감 해소와 사회성 발달에도 큰 도움을 준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또한 저소득 장애가정의 과외비 지출 등 사회, 경제, 정서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모델 프로그램은 물론 참여 대학생 자원봉사자들에게는 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시키는 등 긍정적인 효과가 큰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에 따라 우정사업본부와 한국장애인재활협회는 방과 후 방치되는 장애가정의 청소년들이 멘토의 사랑과 보살핌 속에서 학습지도를 받고 문화를 체험하며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