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삶의향기] ‘기쁨은행’을 만들어 봐요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좋은사람 좋은글 [http://www.joeungle.com]
  • 08.02.27 08:48:51
  • 조회: 194
“은혜는 바위에 새기고
원한은 냇물에 새기라”는 옛말이 있습니다.
또 “배우자의 장점은 나팔로 불고
단점은 가슴에 소리없이 묻으라”는 말도 있습니다.
부부가 살다 보면 기쁜 일도 있고 슬픈 일도 있을 텐데
그 와중에서 행복을 느낄 수 있기 위해서는
즐거운 일만을 기억하고 살아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철학자 몽테뉴는
“좋은 남편은 귀머거리가 되고
좋은 아내는 장님이 되어야 한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배우자의 단점에 대해서는 질끈 눈을 감아 주어야
행복해 질 수 있다는 뜻이겠지요.
사람은 어떤 마음을 품느냐에 따라
생활 자세가 달라지기 마련입니다.
행복하길 원한다면 좋은 것만
볼 수 있는 눈을 가져야 합니다.
“기쁨은행”이라는 작은 노트가 있습니다.
그곳에 우리가 매일매일 겪는 고마운 일들과
행복한 기억들을 날짜와 함께 기록해 둡니다.
그 대신 그 노트에는 슬픈일은 전혀 언급하지 않습니다.
가끔씩 힘들 때마다 기쁨은행을 펼쳐보면
그동안 모아 두었던 행복 밑천들이
그대로 되살아 납니다.
그럴 때마다 원래의 기쁨에 이자까지
불어나는 느낌입니다.
여러분의 가정에도 기쁨 은행을 세워 보십시오.
즐거운 일은 적금처럼 자꾸 불입하고
슬픈 일은 대출금처럼 빨리 갚는 것이 좋습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