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뜰정보] NO! MAKE UP! 난 쌩얼 미인이다 - 내가 예뻐지는 이유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교차로협의회
  • 07.12.21 09:19:31
  • 조회: 408
아기 피부를 가진 여인네들, 가만히 뜯어보면 백발백중 화장기 없는 얼굴로 맑게 웃고 있다. 작은 점 하나까지 매력적으로 보이는 그녀들의 피부! 당신도 노력하면 얼마든지 가능하다!!

쌩얼 미인대회가 열릴 정도로 화장기 없는 얼굴에 대한 인기가 대단하다. “화장 잘 하는 여자 → 클렌징 잘 하는 여자 → 화장 안 하는 여자” 순으로 점점 대세가 기울고 있는 요즘, 당신은 그들에게 호감인가? 비호감인가?

NO MAKE UP 선언! 외출이 가능할까?
피부가 좋으면 립스틱만 바르고 나가도 자신감이 넘치는 법. 화장 안 하는 여인네들 외출준비를 보자면, 꼼꼼한 세안 → 스킨, 로션 → 썬크림까지 바르면 끝이다.
보통 여인네들의 기초도 안 되는 준비를 마친 그녀들의 자신감은 어디서 출발하는 것인지 마냥 부러울 따름이다. 그러나 평소 피부관리를 철저히 한다면 당신도 썬크림까지만 바르고 외출해도 말리지 않겠다. 노메이크업! 당신도 할 수 있다.

자신있는 얼굴의 기본 조건
첫째, 눈썹을 없애지 말자
원하는 메이크업을 표현하기 위해 눈썹을 다 밀고 다시 그리는 사람이 있다. 혹자는 반토막만 남겨 두기도 한다. 사람은 본래 자연미가 가장 아름다운 법. 태초부터 눈썹이 반토막이었을리는 없다. 일단 눈썹부터 기르자. 길러서 가장 자연스러운 형태로 다듬어 그대로의 미를 살린다.
둘째, 파우더 없애기
일단 피부가 좋아지면 메이크업 베이스나 파우더는 잘 쓰지 않는다. 특히 메이크업 베이스를 쓰게 된 이유는 피부톤의 정리라는 포장 아래 잡티를 감추기 위함이었다. 그러나 이젠 그럴 필요가 없다. 잡티가 눈에 보인다는 것은 쌩얼임을 과시하는 것이니까. 자신있게 드러내자.
파우더? Oh No~!! 파우더 없어도 얼마든지 피부 좋아 보일 수 있다. 정 자신 없거든 비비크림이나 매트크림 혹은 컬러로션으로 마무리 해주면 훨씬 가벼워진다.

꼼꼼한 세안의 중요성
‘화장은 하는 것보다 지우는 것이 더 중요하다’는 말! 귀에 못이 박히도록 들어봤을 것이다. 그러나 정말 꼼꼼한 클렌징은 맑은 피부의 기본이다. 우선 외출하고 돌아오면 꼭 이중세안을 해 준다. 그 다음 차가운 물과 더운 물을 번갈아가며 10회 정도 마사지 해주고 마무리로 녹차 세안을 해주는 것이 좋다.

녹차는 잡티제거와 살균력에 탁월한 기능을 가지고 있는데 우려 놓은 녹차 물에 꼼꼼히 세안해주고 녹차물이 다 스며들 때까지 손으로 두들겨 준다. 그것이 끝이다. 절대 다시 물로 헹구거나 수건으로 닦아내지 말자.

스크럽
피지가 과잉분비 되는 사람들의 경우는 스크럽이 클렌징의 기본이다. 특히 곡물팩의 효과가 좋은데 녹두, 들깨, 검정콩 등의 곡물로 마사지 하듯이 부드럽게 스크럽하면 피지가 잘 정리될 것이다. 또 스크럽 후 팩을 해주면 금상첨화라 할 수 있다.

식생활의 철저한 전략
먹는 것도 전략이다! 활력있는 피부의 기본은 잘 먹는 것이다. 평소 야채와 과일을 자주 먹고 물은 하루 2L 정도 먹어주는 것이 기본이다.
피부에 비타민 섭취가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 말하지 않아도 알 것이다.
비타민 A
얼굴이 자주 붉어지거나 여드름이 많이 나는 피부에 좋다. 특히 당근에 많이 함유되어 있으니 곱게 간 당근과 꿀을 섞어 당근 팩을 해보자. 보다 건강한 피부 표피를 갖게 될 것이다.
비타민 E
메마르고 거친 피부에 좋다. 특히 우유에 많이 들어있는데 자주 마시는 것도 중요하지만 꿀 한 스푼에 우유를 섞어 적신 거즈를 얼굴에 15분 정도 올려주면 맑고 고운 피부를 가꾸는데 도움이 된다.
비타민 C
검게 타거나 화끈거리는 피부에 좋다. 특히 오이에 많이 들어 있으니 많이 먹고 많이 붙이자.
오이팩은 많은 사람들이 손쉽게 구해 사용하는 팩으로 만인의 팩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색소침착을 방지해 화이트닝에 도움이 된다.
쌩얼의 가장 기본 조건은 자신감이다. 자신감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은 그만큼 철저한 관리가 따라주었다는 뜻이기도 하다. 평소 녹차와 오이, 물만 가까이 해도 쌩얼의 기본 자세가 되어 있는 것이다. 화장 잘 하는 여자에 대한 찬사가 화장 안하는 여자에 이르기까지 우리 여인네들은 얼마나 뼈아픈 노력을 기울였던가! 조금 더 부지런해져서 모두에게 선망인 피부미인이 되어보는 것을 어떨까?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