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2030 성인남녀 65%, 연말증후군 겪어”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07.12.13 10:21:31
  • 조회: 194
최근 연말이 되면서 기분이 가라앉고, 해 놓은 것이 없다는 생각에 무기력해지는 연말 증후군을 겪는 사람들을 볼 수 있는데, 실제로는 어떨까?
2,30대 성인남녀 10명 중 6명은 연말증후군을 겪은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온라인 취업사이트 사람인(대표 이정근 www.saramin.co.kr)이 2,30대 성인남녀 823명을 대상으로 “연말이 되면 심경의 변화가 오는 연말증후군을 겪은 경험이 있습니까?”라고 설문한 결과, 64.6%가 ‘있다’라고 응답했다.
성별에 따라서는 여성이 74.6%로 남성(57.3%)보다 더 많이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로 겪는 증상(복수응답)으로는 ‘한 것이 없다는 자괴감에 빠진다’가 44%로 가장 많았고, ‘이루지 못한 일들을 계속 후회한다’(43.8%)가 근소한 차이로 바로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외로움을 느낀다’(37.8%), ‘마무리 해야 할 일 때문에 조급해진다’(22.2%), ‘기분이 처진다’(21.6%), ‘업무 집중력이 떨어진다’(19%) 등의 순이었다.
연말 증후군을 겪는 이유로는 24.3%가 ‘연초에 세웠던 계획을 달성하지 못해서’를 선택했다. 이 외에도 ‘구체적인 삶의 대책이 없기 때문에’(22.4%), ‘들뜬 연말분위기 때문에’(13.5%), ‘취업실패, 실업 등 힘든 일을 겪고 있어서’(12%), ‘나이를 먹어서’(10%), ‘솔로라서’(9.8%) 등이 있었다.
연말 증후군을 극복하기 위해 하는 노력(복수응답)으로는 ‘새해 계획을 세운다’ (32.3%)를 1위로 꼽았다. 뒤이어 ‘취미활동을 한다’(20.9%), ‘평소와는 다른 분위기를 내려고 한다’(19.5%), ‘바쁘게 일에 몰두한다’(17.9%), ‘새로운 일에 도전한다’(15.6%), ‘못 이룬 일에 대한 미련을 버린다’(15.6%), ‘즐겁게 논다’(15.6%) 등의 의견이 있었다.
한편, 올해 연말계획을 묻는 질문(복수응답)에는 ‘파티 등 지인들과 연말 모임’이 41.1%로 가장 많았고, ‘가족과의 오붓한 시간’(31.3%), ‘여행’(25.3%), ‘콘서트, 연극 등 문화생활’(18.7%), ‘혼자만의 시간’(17.3%) 등이 있었다. 반면, ‘계획이 없다’라고 답한 응답자도 12.2%로 조사됐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