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직장인 53.6%, "작년보다 일 잘했다"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 07.12.12 09:48:21
  • 조회: 206
앞만 보고 달려온 직장인들도 이제는 한번쯤 뒤를 돌아볼 시간. 직장인들이 생각하는 올 한해 성적표는 어떨까.
취업·인사포털 인크루트(대표 이광석 www.incruit.com)와 리서치 전문기관 엠브레인(www.embrain.com)이 직장인 1184명에게 ‘2007년 연간 업무 평가’에 대한 조사를 실시했다.
자신의 연간 업무성적표를 'S-A-B-C-D'(작년과 비슷한 정도를 'B'로 규정하고, 이를 기준으로 평가함)로 평가하게 한 결과, 스스로를‘S’라고 채점한 직장인은 6.8%에 그쳤고‘A’ 로 평가한 경우는 46.8%로 가장 많이 나타났다. 그래도 작년보다 업무 성적이 좋아졌다는 직장인이 절반(53.6%)을 넘는 것.
반면 작년과 비슷한 정도인‘B’라고 답한 직장인이 38.1%로 뒤를 이어 만족스럽지 못한 평가를 내린 직장인도 상당수였고‘C’나‘D’의 박한 평가를 내린 경우도 6.8%와 1.5%였다.
그렇다면 고과평가에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는 목표실적 달성은 어떠했을까?
‘연초에 세운 목표실적을 어느 정도 달성했는지’를 물어본 결과‘100%수준’을 달성했다는 직장인이 6.1%,‘80%~100%미만’이 31.0%로 나타났고,‘60%~80%미만’이라는 평가도 39.6%로 나타나 다소 미흡한 수준으로 보는 경우도 상당히 많았다.
또‘40%~60%미만’이라는 답변도 16.0%,‘20~40%미만’과‘20%미만’의 저조한 성적도 각각 5.8%와 1.4%였다.
작년과 비교해 가장 나아졌다고 생각하는 부분으로는‘개인 업무 프로세스 개선'(27.1%)을 손꼽아 업무가 숙련되면서 효율적으로 일하게 됐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이어‘조직 생활 및 융화'(23.3%),‘개인 목표 달성'(16.6%)과‘팀 목표 달성에의 기여'(16.6%)를 뽑았다. 그 외‘근태'(8.3%)와‘부서간 협업'(7.3%)은 하위권에 머물렀다.
또 ‘올 한해 업무수행 중 가장 어려웠던 점’에 대해 조사한 결과에서는‘인원변동 등의 업무 외적 변수’를 이유로 들은 직장인이 28.2%로 가장 많았다.
이 외‘신규 사업 또는 목표 상향에 대한 요구’로 연간 목표치가 더 올라가 달성에 어려움을 겪었다는 경우도 26.6%나 됐다. 이어‘과도한 연초 목표 설정으로 인한 부담’(13.5%),‘연간 계획의 잦은 변경’(14.8%),‘타 부서와의 원활하지 못한 협업’(9.0%) 등이 뒤따랐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