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동차] 2007 동경모터쇼에서 선보이는 닛산의 하이라이트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한국닛산
  • 07.10.15 08:49:08
  • 조회: 433

닛산 자동차는 오는 10월 27일부터 11월 11일까지 일본 치바현 (Chiba City)에 위치한 마쿠하리 메세 (Makuhari Messe)에서 열리는 제 40회 동경모터쇼에 독창적이고 흥미로운 미래형 컨셉카 4종을 출품한다고 밝혔다.

운전자가 자동차와 새로운 환경에서 언제나 즐겁고 편안하게 교감 할 수 있는 “피보(Pivo) 2”, 새로운 느낌의 스피드와 명쾌함으로 젊은층을 겨냥한 컴팩트 컨버터블 “라운드 박스(Round Box)”, 닛산의 모던 리빙 컨셉을 구현한 “인티마(Intima)”, 독창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컨셉카 “NV200” 등 총 4대의 컨셉카를 출품한다. 특히 이번 2007 동경모터쇼 출품 모델 중 가장 주목을 많이 받고 있는 올 뉴 닛산 GT-R 양산모델도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닛산은 이번 동경모터쇼에서 “친화적인 혁신” “열정적인 드라이빙” 그리고 “감동적인 디자인” 등 3개의 메시지를 담은 닛산 전시관에서 미래형 콤팩트 리튬-이온 배터리 기술, 팝업 엔진 후드 디자인, 주차 시 운전자에게 차량 주변의 모든 상황을 모니터로 보여주는 어라운드 뷰 모니터(AVM: Around View Monitor) 등 친환경과 안전 기술에 집중하고 있는 닛산자동차의 연구 성과와 비전을 함께 보여줄 계획이다.

<닛산 컨셉카 4종>

피보(Pivo) 2: 친화적인 혁신 기술로 운전자가 자동차와 새로운 환경에서 교감 할 수 있는 친환경 전기 자동차

- 많은 첨단 기술들이 적용된 피보2는 지금까지 어느 자동차가 보여주지 못한 모양과 주행 방향을 선보인다.

- 피보2의 로보틱 에이전트 (Robotic Agent)는 운전자의 기분과 상황을 파악 상황에 따라 운전자를 격려하거나 위로까지 하는 등 운전자와 자동차의 밀접한 관계를 만들어준다.

- 상호작용 인터페이스를 통해 피보2는 운전자와 자동차간에 신뢰감과 애정을 생성하여 안전하고 즐거운 운전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 360˚ 회전이 가능한 캐빈은 어느 방향에서건 운전자가 차량의 문과 마주보며 탑승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 피보2의 메타모 시스템 (Metamo System: 가변 구조) 으로 운전자의 편의를 보다 높였고 다이나믹한 성능과 안전성을 개선 시켰다.

라운드 박스(Round Box): 스피드와 명쾌한 감각을 더한 젊은층을 위한 컴팩트 컨버터블

- 라운드 박스는 젊은 층을 겨냥한 소형 컨버터블로 운전자뿐만 아니라 모든 탑승자에게 짜릿한 드라이빙 쾌감을 제공하고 사용하기 쉬운 첨단 장치를 적용하고 있다.

- 새롭게 장착된 “플레이 캐치 (Play Catch)” 시스템으로 앞뒤좌석의 모든 탑승자들은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고 운전 정보를 교환할 수 있다.

- 라운드 박스는 4명이 탑승할 수 있는 알맞은 크기를 가지고 있으며 다양한 요소들이 혼합되어 모든 탑승자에게 전혀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 자동차 양 옆 하단 부분에 설치된 작은 글래스 패널인 ‘로드 서피스 윈도우(Road Surface Window)’를 통해 차 안에서 빠르게 지나가는 도로 지면을 볼 수 있어 오토바이나 개방형 차에서나 느낄 수 있는 속도감을 느낄 수 있다.

인티마 (Intima): 혼자 또는 누구와 함께 우아하고 편안한 시간을 보내기를 원하는 운전자를 위한 차세대 세단

- 인티마는 닛산의 “모던 리빙 컨셉’을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려 예술적인 디자인, 소재, 조명 등으로 분위기 있는 인테리어를 가지고 있다.

- 바깥쪽으로 80°가량 회전되는 앞 조수석은 차에 타는 탑승자에게 환대 받는 듯한 느낌을 준다.

- 인티마의 예술적인 인테리어 디자인에 버금가는 외관 스타일은 날렵하게 뻗은 라인과 유기적인 패널이 특징이다. 아치 형태의 측면 라인은 우아함을 표출하며 크리스탈 모양의 전·후방 램프, 그릴, 휠은 뛰어난 품질의 정교한 보석 같은 느낌을 준다.


NV200: 전문직종을 가진 비즈니스 운전자를 위한 차세대 자동차

- NV200은 활동적인 전문가들을 위한 차세대 자동차로, 야무진 외관과 독특한 프런트 캡(front cab), 전통적인 박스 형태의 스토리지 등 경트럭(LCV) 급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새로운 감성적인 바디를 가진 차량이다.

- NV200의 인테리어는 직장에서 힘든 하루를 보내고 돌아오는 운전자를 위해 인간적이고 상쾌하게 디자인되었으며, 넓은 카고는 운전자 스타일에 따라 칸을 나눌 수 있어 다양하게 효율적으로 사용될 수 있다.

- 이번에 출품되는 NV200은 한 전문 수중 사진 작가의 요구에 맞춰 특별히 디자인된 컨셉카이다. 여행이 잦은 수중 작가를 위해 스파이더 카메라를 위한 무선 컨트롤 매널, 사진 현상을 위한 다양한 컴퓨터 장비 등 많은 짐을 실을 수 있는 넓은 공간이 설계되었다.

<소개되는 닛산의 주요 기술>

가변 밸브 리프트 시스템 (Variable Valve Event and Lift (VVEL) System)

닛산의 새로운 기술 VVEL 기술은 엔진의 스로틀밸브(Throttle Valve)가 낮은 회전속도에서 발생시키는 흡입 저항력을 현저히 감소시킴으로써 연비효율을 높이고 엔진 토크를 크게 향상시킨다. 또한, 일반적인 엔진의 경우 스로틀밸브로 흡입공기량을 조절하지만, VVEL는 엑셀레이터 페달에 힘을 주는 양에 맞춰 엔진 흡기밸브의 작동각과 리프트량을 연속적으로 가변 제어해, 흡기밸브로 직접 흡입 공기량을 조절한다. 이를 통해 흡입공기의 응답성을 흡입 저항을 감소시키는 것은 물론, 흡입공기의 응답성을 획기적으로 향상시켰다.

깨끗한 디젤 자동차 (Clean Diesel Vehicles)

“닛산 그린 프로그램 2010 (Nissan Green Program 2010)”의 일환으로 닛산은 깨끗한 디젤 자동차를 FY2010까지 일본, 북미, 그리고 중국에 출시하겠다고 발표한바 있다. 앞으로 이 차량들에 장착될 디젤 엔진들은 각 시장의 배기가스 기준에 준수하도록 설계되었다. 오는 2008 가을 일본 시장에 친환경 SUV인 X-TRAIL을 출시할 예정이며, 미국에도 미국의 엄격한 환경 규제에 부합하는 2010년형 맥시마 (Maxima)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Pivo2에 적용된 첨단 기술>

콤팩트 리튬-이온 배터리 (Compact Lithium-Ion Battery)

콤팩트 리튬-이온 배터리 기술은 닛산의 전통적인 강점 중 하나로 같은 타입의 기존 실린더형 배터리 보다 2배나 높은 에너지를 제공하며, 전극(electrode) 소재들을 위해 화학적 자극을 받지 않는 망간 (Manganese) 재질을 사용해 보다 안전하게 설계되었다.

3D 모터 (3D Motor)

닛산은 기존 모터보다 성능이 훨씬 뛰어난 디스크 타입의 모터를 개발 중에 있고, 디스크 형태가 얇아서 휠 어셈블리 내에 장착할 수 있다는 점이다.

어라운드 뷰 모니터 (Around View Monitor)

어라운드 뷰 모니터는 운전자에게 차량 주변의 모든 상황을 모니터로 보여주는 첨단 기술이다. 차량 전·후방과 양 측면에 장착되어 있어있는 4대의 고화질 카메라를 통해 차량 내부의 모니터를 통해 마치 ‘위에서 내려다 보는’듯한 영상을 볼 수 있기 때문에 운전자는 주차시 외부 상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차간거리유지시스템 (Distance Control Assist System)

차간거리유지시스템은 차량 전방에 탑재된 레이다 경보 장치를 이용하여 앞차의 속도를 측정하며 앞차와의 거리도 알려주는 기술이다. 이 두 정보를 통해 운전자는 앞차와의 적절한 거리를 유지하며 안전한 운전을 할 수 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