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통신] 할아버지와 휴대폰 - 하하하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교차로협의회
  • 07.01.24 09:28:03
  • 조회: 378
어느 날, 손자 철진이와 할아버지가 집에서 단 둘이 휴일을 보내고 있었다.
할아버지와 철진이는 피자도 시켜먹고 TV도 보면서 쭉 시간을 때우고 있었다.
TV를 보다가 할아버지는 낮잠이나 자야겠다고 방으로 들어가셨다.
철진이는 계속 TV를 보았다.
그때, 철진이 휴대폰 벨이 울렸다.
철진이가 제일 싫어하는 은순이의 전화였다.
철진이는 일부러 전화를 받지 않았다.
철진이 휴대폰 벨소리는 아이 목소리의 “전화받으세요!”였다.
계속 “전화받으세요~ 전화받으세요~” 이렇게 벨소리가 울려댔고 은순이는 철진이가 전화를 받을때까지 포기하지 않고 전화를 해댔다.
벨소리는 계속 울렸다.
그러자 보다 못한 할아버지가 안 방에서 소리쳤다.
“철진아, 전화 받아라. 애기 목소리 쉬겄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