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삶의향기] 당근과 달걀과 커피(1)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교차로협의회
  • 06.07.07 09:15:30
  • 조회: 192
한 젊은 딸이 어머니에게 자신의 삶에 대해 이야기했다.
사는게 너무 힘들어서 이제 그만 두손 들고 싶다고 했다.
어머니는 딸을 데리고 부엌으로 갔다.
그리고 냄비 세개에 물을 채웠다.
그리고는 첫번째 냄비에는 당근을 넣고,
두번째 냄비에는 달걀을 넣고 세번째 냄비에는 커피를 넣었다.
어머니는 냄비 세개를 불 위에 얹고
끓을 때까지 아무 말도 없이 앉아 있었다.
한 동안 시간이 지난 후 불을 끄고 딸에게 당근을 만져보라고 했다.
당근은 만져보니 부드럽고 물렁했다.
그런다음 어머니는 달걀 껍데기를 벗겨보라고 했다.
껍데기를 벗기자 달걀은 익어서 단단해져 있었다.
마지막으로 어머니는 딸에게 커피 향내를 맡고
그 맛을 보라고 했다.
딸은 커피향을 맡고 한모금 마셨다.
어머니는 설명했다.
“이 세가지 사물이 다 역경에 처하게 되었단다.
끓는 물이 바로 그 역경이지.
그렇지만 세 물질은 전부 다 다르게 반응했단다.
당근은 단단하고 강하고 단호했지.
그런데 끓는 물과 만난 다음에 부드러워지고 약해졌어.
달걀은 연약했단다.
껍데기는 너무 얇아서 안에 들어있는 내용물을 보호하지 못했다.
그렇지만 끓는 물을 견디어내면서 그 안이 단단해졌지.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