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동차] 운행 차량 중 절반 타이어 공기압 ‘부적절’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브리지스톤 타이어 세일즈 코리아
  • 06.06.14 09:51:07
  • 조회: 376
브리지스톤 코리아(대표 아사오카 유이치, www.bridgestone-korea.co.kr)가 지난 달 울산에서 진행한 타이어 무상 점검 서비스 결과, 점검에 참여한 231대 중 절반이 넘는 125대가 타이어 공기압이 부족하거나 과다한 상태로 운행하고 있었다. 즉시 타이어를 교체해야 할 차량만도 26대로 전체의 11%에 달했다.

타이어에 문제가 생기면 큰 사고로 이어져 운전자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 지난해 한국도로공사가 국정감사 때 보고한 자료에 따르면, 고속도로에서 생겨난 교통사고는 1500여 건에 이른다. 이로 인해 650여 명이 숨지거나 다쳤으며, 특히 타이어로 인한 사망사고 비율은 11.5%로 전체 교통 사고 사망률 1.8%에 비해 6배 이상 높다.

타이어는 고무덩어리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자동차의 하중을 견디는 동시에 차의 추진력과 제동력을 결정짓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좋은 품질 타이어를 장착했다 하더라도 점검을 지속적으로 안 한다면 사고 위험을 늘 끌어안고 있는 것과 마찬가지다.

브리지스톤 코리아 기술담당 송진우 대리는, “타이어에 특별한 외상이 없다 해도 공기압이 낮을 경우 펑크가 날 수 있다”며 “타이어 내부에는 철사를 엮어 만든 것과 같은 타이어 코드가 들어가는데, 공기압이 부족한 상태에서 계속 주행할 경우 타이어 코드와 고무가 분리되거나 절단돼, 타이어가 펑크 나거나 파열될 수 있다”고 한다.

따라서 타이어는 교환할 때만 살피는 것이 아니라, 평소에도 주기적으로 점검하는 습관을 들여야 한다.

브리지스톤 아사오카 유이치 사장은 “이번 타이어 무상 점검 서비스는 소비자들의 타이어 관리 상태를 알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브리지스톤 코리아는 타이어 안전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벌여나감으로써 운전자들에게 타이어 관리 필요성과 관리 요령을 알려 교통사고를 줄이는데 기여를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