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영화감독 김의석/한국영화아카데미 영화연출전공 교수(2) - 잘 나가는 이색직업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출처 : 한국고용정보원 자료제공(www.work.go.kr)
  • 06.03.29 09:03:25
  • 조회: 289
■ 영화감독은 어떤 일을 하나요?

영화감독은 영상을 통해 100분짜리 이야기를 만들어 가는 사람입니다. 얼마나 영상을 통해 얘기를 잘하는지가 중요하다고 할 수 있죠. 처음에 시나리오를 분석하여 작품을 구상하고, 이에 맞는 배우를 캐스팅합니다. 스태프를 구성하고, 촬영 계획을 세워 이를 바탕으로 함께 작품을 만들어 가는 거죠. 영화 한편을 제작하기 위해서는 100여 명이나 되는 스태프들이 필요한데, 이들이 기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다독이고 격려하며 다그치는 역할이죠.



■ 이 일의 매력은요?

영화는 종합예술입니다. 영상뿐만 아니라 음악, 미술 등 다양한 문학과 예술뿐만 아니라, 인간 탐구도 필요하죠. 머릿속의 아이디어를 화면 속에 현실화시키는 것, 그리고 그 작품을 보는 이들과 함께 공감대를 형성한다는 것, 그것이 얼마나 매력적인 일인데요. 창작의 매력뿐만 아니라 고생해서 만든 작품이 상영 후 이를 보는 이들과 큰 공감대가 형성된다면 성취감도 크고요. 하지만 그런 공감대를 갖는다는 것이 너무나 어려운 일이죠.



■ 영화감독이 되려는 학생들에게 조언 한 마디!

공부를 잘한다고 감독이 되는 것도 아니고, 요즘은 꼭 연극영화과에 들어가야만 배울 수 있는 일들도 아닙니다. 영화감독이 되고자 한다면 영화는 물론 방송,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영상물을 봐서 감각을 익혀야 합니다.

또한 감독에게는 시나리오 분석능력도 중요하므로 문학적 능력을 갖추기 위해 많은 영상물을 접하고, 독서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기술은 나중에 차차 익혀도 되지만 능력은 한순간에 키워지지 않으므로, 폭넓은 경험으로 다양한 공부를 하고 관점을 넓히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어요.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