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레코딩엔지니어/프리랜서 최정훈(2) - 잘 나가는 이색직업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출처 : 한국고용정보원 자료제공(www.work.go.kr)
  • 06.02.08 09:09:03
  • 조회: 333
■ 음반시장의 침체가 가져온 어려움은?

최근 음반시장이 침체되면서 레코딩엔지니어도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음반제작이 줄면 스튜디오 녹음 자체가 줄어드니까요. 하지만 이와같은 불황기에도 꾸준히 일을 맡으며 고수입을 올리는 엔지니어들도 있어요. 원래 레코딩엔지니어는 수입이 불안정한 직업 중 하나죠.

하지만 한편으로는 좋은 작품을 많이 하여 실력을 인정받으면 그만큼 많은 일을 맡게 되고 고수입을 올릴 수 있다는 장점도 있는 직업이에요. 물론 그러기 위해서는 능력 있는 엔지니어가 되야합니다. 유행하는 음악은 금방금방 변하기 때문에 계속적으로 유행에 따르는 감각을 키우고 시대 흐름에 맞는 음악을 계속 들어야 합니다. 불황에도 살아남을 수 있는 경쟁력 있는 레코딩엔지니어가 되기 위해서는 기술적인 능력 뿐 아니라 뛰어난 음악적 지식을 함께 갖추고 있는 것이 필요합니다.



■ 미래의 레코딩엔지니어들에게…

레코딩엔지니어를 하기 위해서는 재능이 뛰어나야 합니다. 그렇다면 그 재능이 무엇일까요? 무엇보다 음악에 대한 열정이 아닐까 싶습니다. 너무 식상한 이야기일 수도 있지만, 음악을 사랑하는 열정이야 말로 가장 큰 재능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절대 음악만 아는 바보가 되어서는 안됩니다. 제게 처음 관련 지식을 주셨던 선생님이 제게 해주신 말이기도 한데요. 음악 뿐 아니라 문화 전반에 대한 다양한 예술 작품들도 많이 접하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또 음악적 지식 뿐 아니라 철학, 인문학, 미학에 대한 소양도 꼭 필요하다고 말하고 싶네요.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