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 테마파크디자이너/용인에버랜드 이성주 실장(3) - 잘 나가는 이색직업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출처 : 한국고용정보원 자료제공(www.work.go.kr)
  • 06.01.04 08:42:50
  • 조회: 450
■ 어떤 사람들이 이 일에 종사하고 있고 연봉은 어느 정도인가요?

미대출신, 건축출신도 있고 산업디자인 하시는 분들도 있어요. 근래에는 실내장식, 시각환경, 주거환경 등 다양한 전공의 사람들이 일을 하고 있습니다. 연봉은 대부분의 기업체에서 직책에 따라 받는 것과 비슷합니다. 직무 근수연수에 따라 일반 대기업 수준으로 생각하시면 됩니다.



■ 이 일을 하기 위해서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요?

손님들은 계속 달라지고 변화된 모습을 보고 싶어 합니다. 색다른 체험도 원하고 있구요. 디자인 전공자의 경우는 디자인은 기본적인 것이고 그것을 기본으로 상당히 많은 응용작업을 해야 합니다. 창의성 및 상상력을 위해 남들은 하지 못한 체험들이 좀 있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자기 뿐 아니라 다른 많은 상황의 모습, 자기 지역이 아닌 다른 지역의 삶의 모습과 같은 넓은 세상을 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좀 넓게 본다면 전 세계의 문화도 알고 가능하면 직접체험도 했다면 좀 더 풍부하게 색다르고 좋은 경험을 일반 고객이 느낄 수 있게끔 디자인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일반 사람들이 생각하지 못한 것을 풀어내야하는 것을 위한 노력을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학생들 같은 경우 자기 전공 이외의 다른 전공에 대해 아는 것도 중요합니다. 무엇보다도 종합적인 사고를 해야 합니다.



■ 취업 준비자에게 도움이 될 한마디

기본적인 소양은 사실 인간, 인간에 대한 관심과 연구입니다. 각양각층의 사람들을 상대로 하는 일이기 때문에 사람들의 특성 행태, 습성 등과 시대별로 시기별로 계절별로 변하는 취향과 요구하는 것을 구체적으로 관심을 갖는 것이 필요합니다.

일반적인 디자인 실무를 통해서 자기 전문분야를 더 알고 다양한 부분의 실무경험이 있어도 좋겠습니다. 우선적으로는 자신에 대한 창의 적인 자기어필을 준비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