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넷/통신] 올해 악성바이러스, ‘클레즈 H’ 1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전국교차로협의회
  • 02.12.30 11:38:17
  • 조회: 514
?올해 가장 많은 신고건수를 기록한 악성 바이러스는 ‘클레즈. H 웜’인 것으로 나타났다.
안철수연구소에 따르면 올들어 지난달 말까지 자사 시큐리티 대응센터에 접수된 피해신고를 기준으로 선정한 5대 악성 바이러스 중 1위는 ‘클레즈. H 웜’으로 전체 신고건수(2만6015건)중 4445건(17%)을 차지했다.

‘님다’가 4331건(16.7%)으로 2위를 기록했으며 ‘펀러브.4099’(3466건,13.3%),’오파소프트’(881건,3.4%),’엘컨. B’(767건,3%)가 뒤를 이었다.
이들 5대 악성 바이러스의 공통점은 e-메일과 네트워크로 동시에 전파되기 때문에 하나의 PC가 감염되면 전사적으로 확산되는 특징이 있다. 또 ‘클레즈. H웜’과 ‘님다’는 아웃룩 익스프레스에서 e-메일을 읽기만 해도 감염돼 사용자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올해 신종 악성 바이러스의 동향은 트로이목마(다른 사람의 PC에 몰래 들어가 정보를 빼가는 프로그램)의 강세, 메신저나 P2P(사용자 대 사용자) 프로그램을 통한 확산, 바이러스와 웜 및 트로이목마가 복합된 ‘칵테일 바이러스’의 증가 등으로 요약된다.
이와 관련, 안철수연구소 조기흠 시큐리티 대응센터장은 “네트워크 속도가 빨라짐에 따라 바이러스의 확산과 파괴력도 강해지는 추세”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 국내에서 발견된 신종 바이러스는 모두 199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9.2%(125종) 증가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수정
  • 글삭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