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합리적인 가격의 맛있는 갈치조림 ‘맛나식당’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제주교차로
  • 19.08.22 09:37:47
  • 추천 : 0
  • 조회: 275

 

 

휴가철을 맞이해 많은 관광객들이 제주로 몰리는 가운데, 관광지의 식당들 역시 많은 사람들로 북적인다. 조금이나마 유명세를 탄 곳은 대기를 각오해야 하지만 이 역시 여행지에서 느낄 수 있는 즐거움이 아닐까. 제주의 대표적인 관광지 성산에 위치한 갈치조림 전문점 맛나식당이 바로 그런 경우이다. 낡고 작은 외관에 잘 눈에 띄지 않은 간판이지만 미닫이문을 여는 순간 북적이는 사람들로 별세상이 펼쳐진다.

맛나식당의 대표메뉴는 갈치조림과 고등어조림이다(경우에 따라서 섞어조림만 주문 가능할 수 있음).

 

 

 

제주에는 많은 생선조림 전문점들이 있지만 맛나식당이 이토록 성업하는 요인 중에 하나는 바로 합리적인 가격 때문이다. 1인분 12,000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제주 갈치를 맛본다는 큰 메리트 덕분인지 맛나식당은 짧은 영업시간에도 불구하고 항상 많은 대기자들로 북적인다. 비록 가게 안이 분주하지만 손발이 척척 맞는 서빙과 주방 덕분에 주문과 앉는 시간에 맞춰 음식들이 질서정연하게 깔린다.

 

 

 

갈치조림과 고등어조림의 기본적인 양념 베이스는 동일하며, 2인 기준으로 약 8토막의 갈치와 고등어를 제공한다. 무와 생선이 가득 쌓인 크나큰 한접시는 보기에도 푸짐해 기다림에 쌓였던 지친 마음을 싹 가시게 해준다.

 

자작한 국물에 푹 익힌 무와 쌓인 생선을 맛보기 전 국물을 살짝 떠먹어보는 순간, 맛나식당의 내공을 깊이 느낄 수 있다. 달큰하면서도 짭짤, 칼칼함 세 가지의 맛이 조화를 이루며 매우 감칠맛을 낸다. 특히 조림에서 쉽게 느낄 수 있는 텁텁하거나 짠 맛보다는 기분 좋은 칼칼함이 조림을 더욱 맛있게 만들어내는 요인인 듯 하다. 젓가락으로도 쉽게 바스라지는 무는 생선만큼 생선조림에서 빠질 수 없는 존재이다. 맛있는 양념이 한껏 베어들어간 무는 단짠의 양념맛과 푹 익힌 무맛의 매력을 한꺼번에 느낄 수 있다. 무를 맛보는 순간 생선만큼 넉넉하게 들어간 무가 매우 반갑게 느껴진다.

 

 

갈치와 고등어는 매우 신선해 비린맛이 전혀 없고 부드럽지만 한치의 부스러짐 없이 제공되기 때문에 뼈를 살살 발라먹는 재미가 있다. 맛나식당의 생선조림은 들어간 모든 요소들이 제각기 맛이 조화를 이루고 맛이 좋아 밥 추가와 동시에 과식의 가능성이 매우 강하다.

 

 

 

성산일출봉 인근은 다양한 식당과 맛집들로 가득한 곳이며, ‘맛나식당역시 관광지의 식당 중 하나지만 느긋한 마음과 생선조림을 좋아하는 이들이라면 합리적인 가격에 맛있는 생선조림을 맛볼 수 있는 맛나식당을 적극 추천한다.

 

 

상호명 : 맛나식당

주 소 : 서귀포시 성산읍 동류암로 41(고성리 316-9)

전 화 : 064-728-4771

영업시간 : 08:30~14:00(연중무휴, 재료 소진 시까지)

메 뉴 : 갈치조림 12,000, 고등어조림 10,000, 섞어조림 12,000

 

Tags :
  • 제주교차로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