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사회] 광양제철소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의 ‘특별한 인연’ 눈길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김회진 기자 kimhj0031@hanmail.net
  • 18.08.10 09:23:52
  • 공감 : 0 / 비공감 : 0
  • 조회: 528

광양제철소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의 ‘특별한 인연’ 눈길

김윤구 신입사원, 중2때부터 봉사단 교재로 방과후 학습


▲김윤구 신입사원(중앙)이 광양제철소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포스코 광양제철소(소장 김학동)가 운영하는 13개 재능나눔 봉사단 중 하나인 ‘엔지니어 학습봉사단’과 신입사원 간의 특별한 인연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6월 입사해 현재 광양제철소 기술교육센터(금호동 소재)에서 신입사원 교육을 받고 있는 김윤구(22·사진) 사원과 광양제철소와의 인연은 김씨가 중학교 2학년이었던 2011년도부터 시작됐다.


당시 학업에 있어 도움이 필요했던 김씨에게 담임교사는 광양제철소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을 소개했고, 김씨는 주 2회 봉사단에서 직접 제작한 교재로 방과 후 학습을 이어 나갔다.


지역 아동들을 위해 두 팔 걷고 봉사하는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을 보고, 김씨는 광양제철소 입사를 꿈꾸게 됐다고 말한다.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노력하는 ‘멋진’ 회사에서 일하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김윤구 사원은 “중학교 때의 우연한 인연이 이렇게 이어질 줄은 상상도 못했다”며 “광양제철소 엔지니어 학습봉사단 선배님들께서 도와주셨던 만큼 열심히 배워 포스코 명장의 자리까지 도전해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교육 후 본격적인 업무가 시작되기만을 기다리고 있다는 그는 “어느 부서에서든 분야의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관련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학습을 멈추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곽계수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장은 “봉사단원들 모두 가족 같은 마음으로 기뻐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 학생들이 큰 꿈을 키우고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이 마음을 다해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제철소 엔지니어 학습봉사단은 교육 환경이 다소 열악한 학생들을 위해 매주 1~2회 정기적으로 영어와 수학 등을 지도하며 학생들이 학업에 흥미를 갖고 미래의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ebook
    18/08/21일자
  • ebook
    18/08/21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