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경제] 쌍용차, 4월부터 주간 2교대 근무제 시행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평택교차로
  • 18.02.14 11:04:35
  • 추천 : 0
  • 조회: 78

쌍용차, 4월부터 주간 2교대 근무제 시행


하루 평균 근로시간 10.25시간→8.5시간으로 줄어



쌍용자동차(대표 최종식)가 창사 이래 처음으로 평택공장의 밤샘 근무를 없애고 주간 2교대 근무제를 도입한다. 


쌍용자동차는 근무형태 변경에 대한 노사 합의에 따라 올 4월 2일부터 심야 근무 없는 주간 연속 2교대를 본격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근무 형태 변경으로 근로자 1인당 하루 평균 근로시간은 10.25시간에서 8.5시간으로 줄어들게 된다. 


티볼리와 코란도C를 생산하는 평택공장 조립 1라인은 기존 주야 2교대(11+9.5시간)에서 주간 2교대(8+9시간)로 전환된다. 


G4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 등이 생산되는 조립 3라인은 1교대에서 2교대로 운영된다. 코란도 투리스모를 생산하는 조립 2라인은 가동률이 낮아 1교대를 유지한다. 


쌍용차 노사는 근무형태 변경 및 작업시간 단축에 따른 생산물량 감소는 비가동시간 조정을 통한 추가 시간을 확보해 합리적인 생산능력 제고 방안을 찾기로 했다.


쌍용차 관계자는 “렉스턴 브랜드를 생산하던 3라인의 경우 이번 근무형태 변경으로 연간 1만대 이상의 생산물량 증대 효과가 예상된다”며 “근무형태 변경으로 현재 논의되고 있는 정부의 근로시간 단축 방침에도 적극 부응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쌍용차 노사는 2016년 10월부터 노사 협의를 진행, 지난달 31일 노사 합의 이후 조합원 설명회와 투표를 거쳐 2교대 시행 일정을 확정지었다.  



마이빌평택 정정화 기자 laputa007@naver.com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