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육아/교육] 6월 출생아 수 3만명 밑돌아... 올해 40만명선 붕괴 확실시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7.08.24 16:13:06
  • 조회: 3775

 

 

 

올해 6월 출생아 수가 3만명을 밑돌았다. 통계 작성 이래 3만명선이 무너진 것은 지난해 12월 이후 두번째다. 
올해 출생아 수가 30만명대에 머물 것이 확실시된다.  
통계청이 23일 발표한 '6월 인구동향'에 따르면 출생아 수는 2만89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12.2% 감소했다.
 출생아 수가 3만명 아래로 떨어진 적은 통계 작성을 시작한 2000년 1월 이후 두번째다. 지난해 12월 2만7200명을 기록한 바 있다. 
6월 월간 기준으로는 역대 최저다. 이전 최저 기록은 지난해 6월 3만2900명이었다.
출생아 수는 2015년 11월 1년 전보다 3.4% 증가한 것을 마지막으로 6월까지 19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올해 2분기(4~6월) 누적 출생아 수는 8만9600명으로 1년 전보다 12.6%(1만2900명) 감소했다. 분기 기준으로도 역대 최저 수준이다.
8만9100명으로 12.7% 감소했던 지난해 4분기를 시작으로 세 분기 연속 10%대 감소율을 기록했다. 아울러 세 분기째 10만명을 넘지 못했다.
상반기(1~6월) 누적 출생아 수는 18만8500명이다. 통상 상반기에 출생이 많다는 점을 고려하면 올해 전체 출생아 수는 30만명대에 그칠 것이 확실시된다.
지난해 출생아 수는 40만6300명으로 역대 최소였다.
가임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하는 평균 출생아 수를 의미하는 합계출산율은 2분기 0.26명이었다. 1년 전보다 0.04명 감소한 수치다.
혼인 건수는 '윤달'(6월24일~7월22일) 영향으로 5월 반짝 반등했다가 한 달만에 다시 줄었다. 6월 2만2300건으로 1년 전보다 8.2% 감소했다. 월간 기준 감소 폭으로는 지난해 6월(-9.2%) 이후 두번째로 큰 것이다.
2분기 혼인 건수는 6만9300건으로 1년 전보다 4.5% 줄었다.
6월 이혼 건수는 9000건으로 1년 전보다 2.2% 줄었다. 2분기로는 2만6200건으로 1.9% 감소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혼인이 줄면서 출생아 수도 덩달아 감소해 지난해 12월에 이어 올 6월에 3만명 선으로 떨어졌다"면서 "올해 40만명선이 무너져 30만명대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6월 사망자 수는 2만2000명으로 1년 전보다 2.8% 증가했다. 2분기 기준으로는 6만8900명으로 2.4% 늘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