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의학] 연안 안전사고 3건중 1건 6~8월 발생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7.05.26 14:49:10
  • 조회: 667

 

국민안전처는 해안가와 갯바위 등 연안 안전사고가 여름철인 6~8월 가장 많이 발생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안전처 '주간(5.28~6.3.) 안전사고 예보'에 따르면 지난 3년 동안(2014~2016년) 연안사고 통계를 살펴보면 총 2584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해 388명이 사망(연 평균 129명)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여름철에 집중 발생해 6~8월 중 연안사고로 인한 사망자수는 153명으로 전체의 39%를 차지했다.
이는 무더워지는 날씨와 수온 상승으로 인해 해안가, 갯벌, 갯바위 등 연안에서 물놀이와 어패류 채취 등 레저·체험활동이 증가하기 때문이다.
발생 장소는 해안가 55명(36%), 방파제·항포구 34명(23%), 해양 32명(21%) 순이었다. 갯바위, 방파제, 항포구의 경우사망자수는 매년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고 유형별로는 익수가 103명(68%)으로 가장 많았고, 추락 31명(20%), 고립 5명(3%), 표류 3명(2%) 등이 뒤를 이었다.
이는 주로 무리한 물놀이(익수)와 위험한 해안 절벽 접근에 따른 실족(추락) 등으로 인한 것으로, 부주의와 안전수칙 미준수가 큰 사고로 이어진다고 안전처는 당부했다.
안전처 관계자는 "연안사고는 순간의 부주의가 목숨을 잃는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면서 "연안에서 안전한 레저활동을 즐기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본인 스스로 위험요소 등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고 안전수칙을 꼭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