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레져/여행] 크로아티아 관광청 "허니문 여행객 찾습니다...무료"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7.02.10 15:15:44
  • 조회: 21084

 


 크로아티아 정부관광청과 터키항공이 결혼을 앞둔 연인 및 부부를 대상으로 무료 크로아티아 여행 이벤트인 '셀러브레이팅 러브 인 크로아티아(Celebrating Love in Croatia)'를 진행한다.


아름다운 지중해와 아드리아해를 품고 있는 크로아티아는 유럽인들에게 오랫동안 '발렌타인데이'에 가장 가고 싶은 여행지로 손꼽힐 만큼 온화한 지중해성 기후, 연인들을 위한 다양한 여행지와 프로그램이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연인들의 크로아티아 여행은 수도이자 '꽃보다 누나' 촬영지인 자그레브에서 시작하면 된다. 1000년 이상 이어진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문화를 곳곳에서 느낄 수 있는 자그레브를 가장 멋지게 여행하는 방법은 천천히 걸어 다니는 것이다.


옐라리치 광장, 성 마가교회를 비롯해 극장과 갤러리, 공원과 식당, 트램 등 자연과 역사, 문화는 자그레브가 크로아티아의 심장도시임을 보여준다. 


유명 커피 광고와 역시 '꽃보다 누나' 덕분에 알려진 두브로브니크는 크로아티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신혼 여행지이기도 하다. 조지 버나드 쇼가 "지상 낙원을 찾는 자는 두브로브니크로 가라"로 할 정도로 그림처럼 아름다운 이 도시는 르네상스와 바로크 시대로 돌아간 듯한 느낌마저 준다.


이 밖에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 고현정과 조인성이 만났던 도시 로빈과 일본 애니메이션 '천공의 성 라퓨타'의 모티브가 된 언덕 위 작은 마을 모토분 등도 가볼 만한 도시다.


영화 아바타의 모티브가 된 곳이자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플리트비체 국립공원, 1244개의 크고 작은 섬 등도 방문해야 할 리스트다.


응모자격은 지난해 또는 올해 결혼했거나 예정인 커플, 리마인드 허니문을 원하는 부부, 사랑 스토리가 있는 미혼 커플 등이다. 다음달 31일까지 크로아티아를 가고 싶은 이유와 낭만적인 사연을 A4용지 최소 2매(10포인트)로 적어 이메일 (croatia@promackorea.com)로 응모하면 한 커플을 선정한다.


당첨자에게는 터키항공에서 제공하는 부부가 함께 여행할 수 있는 서울-크로아티아 왕복 항공권, 크로아티아 정부관광청 제공 현지 7박 숙박권, 렌터카(유류는 본인부담), 현지 투어 1회가 제공된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