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의학] 단백질 섭취 부족 어린이, 충치 더 많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7.02.03 17:18:15
  • 조회: 3617

 


어린이의 단백질 섭취 부족이 충치(치아 우식증)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3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청주대 치위생학과 김한나 교수팀이 보건복지부가 2010~2012년 수행한 제 5기 국민건강영양조사의 원자료를 토대로 만 9∼12세 어린이 1274명의 단백질 섭취량과 영구치 치아우식증의 연관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 연구결과(에너지 및 단백질 섭취와 영구치 우식과의 관련성)는 한국치위생학회지 최근호에 소개됐다. 


단백질을 2010년 한국인 영양섭취기준 하루 권장량(9~11세 40g)보다 적게 섭취하는 11세 어린이의 우식경험 영구치지수는 0.59개 많았다. 우식경험 영구치지수란 충치로 인해 구멍이 생겼거나 빠졌거나 치료가 필요한 치아를 합산한 것으로, 숫자가 클수록 안 좋은 치아가 많다는 의미다. 


단백질은 그 기능을 다른 영양소로 대신 할 수 없는 필수영양소로 피로, 발육장애, 체중 및 피하지방 감소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 


단백질은 부모의 사회경제적인 요인에 따라 아동의 섭취량에 영향을 줄 수 있다. 특히 패스트푸드의 경우 단백질 함량은 낮고 지방과 탄수화물이 높은 음식의 경우 사회경제적 수준이 낮을 수록 섭취빈도가 높다는 연구결과도 나온 바 있다.


칼로리를 하루 권장량보다 덜 섭취하는 10세 어린이는 우식경험 영구치지수가 0.41개 적었다. 오히려 어린이의 칼슘 섭취 상태와 충치 발생은 유의미한 관계가 나타나지 않았다.


김 교수는 논문을 통해 "어린이의 경우 성장을 위해 단백질 요구량이 증가하기 때문에 성인보다 결핍증에 취약하다"며 "영구치열은 이미 만 6세 이전에 형성이 됐음으로 현재 섭취하는 단백질량의 부족으로 인해 전신건강의 저하가 구강질환 중에서 치아우식증에 영향을 주었을 것"이라고 밝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