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산업] 지진대피안내 등 ‘안전표지판’ 설치시 특별교부세 지원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17 17:01:20
  • 조회: 22333

 


앞으로는 국민들이 위험을 쉽게 인지하고 비상시 빠르게 대피할 수 있도록 해안가 도로나 집중호우시 차량 침수 우려가 높은 구역에 경고표지판이 대폭 설치된다. 
국민안전처는 지진해일 대피안내, 물놀이 위험구역 및 차량침수 우려지역 안내 등 지방자치단체에서 시급히 설치할 필요성이 있는 안전표지판 13종에 대해 특별교부세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기존에 법적으로 설치가 규정됐음에도 예산부족 등의 이유로 설치가 안됐거나 노후로 인해 교체가 필요한 전국 2457개 안전표지판이 지원 대상이다. 
지진해일 대피안내 표지판, 지진해일 긴급대피장소 표지판, 지진해일 대피로 표지판 등 3종은 최근 동해안에 지진해일 발생 우려가 높아진 가운데 사각지대에 추가로 설치되는 표지판이어서 신속한 주민대피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안전처는 설명했다. 
안전처가 지난해 발표한 차량 침수예방 및 안전관리대책에 따라 설치가 완료됐어야 하지만 지자체에서 설치하지 못한 차량침수 우려지역 안내 표지판과 대피장소 안내 표지판도 이번에 모두 설치된다. 
이밖에 옹벽·암반 등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특정관리대상시설(재난위험시설), 물놀이 위험구역 및 연안해역 위험구역 등에 대한 안전표지판도 설치된다. 
이에따라 물놀이 위험구역 설정안내 표지판 702개, 지진해일 대피로 표지판 657개,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위험표지 223개, 침수차량 대피장소 안내표지 112개, 연안해역 위험구역 위험표지판 121개, 물놀이 사망사고 발생지역 표지판 69개, 수상레저활동 금지구역 공고판 16개 등이 설치된다. 
정종제 국민안전처 안전정책실장은 "이번 안전표지판 설치 지원을 통해 전국의 각종 위험구역에 빠짐없이 표지판을 설치해 국민들의 위험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울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앞으로 국민안전처는 지방자치단체로 하여금 위험 안내에 필요한 각종 안전표지판을 적재적소에 설치하도록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