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산업] 산림청 “도시숲, 도심보다 기온 3도 낮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05 16:38:20
  • 조회: 15038

 


연일 폭염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도시숲의 기온이 숲 바깥보다 최대 3℃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는 지난 6월부터 7월 중순까지 홍릉산림과학연구시험림을 포함한 7개 지점에서 기온관측과 위성영상을 분석한 '도시숲의 열재해 감소효과'를 5일 발표했다. 
비교 결과 홍릉숲 속의 기온은 숲 바깥보다 평균 2℃가량 낮았다. 특히 침엽수원은 최대 3℃까지 낮았다. 이는 침엽수가 단위면적당 엽면적이 넓어 왕성한 증산활동을 통해 기온을 떨어뜨리는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열지수를 계산한 결과 '신체활동 시 피로 위험이 높은 수준'이 숲 밖에서는 오후 1시부터 9시까지 지속됐지만 숲 중심부에서는 0에 가깝게 낮았다. 
특히 보통 사람이 땡볕에서 활동하다 숲 그늘에 어느 정도 있으면 정상체온으로 돌아오는지를 열화상카메라로 측정한 결과 나무높이가 10m 정도인 숲 그늘에서 약 15분간 있을 경우 정상 체온으로 돌아오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울러 얼굴 표면 온도도 땡볕에 있을 때보다 숲 그늘에 있을 때가 1.5℃ 정도 낮은 것으로 측정됐다. 
김경하 산림과학원 산림생태연구과장은 "도심 열재해를 감소하려면 한 줄 가로수보다는 여러 줄의 터널형 가로숲길을 조성해 이를 도심 주변 숲과 연결해 산지형 도시숲의 찬바람이 유입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맨땅보다는 잔디밭, 잔디밭 보다는 숲, 그리고 활엽수 보다는 침엽수를 심고 가꾸는 것이 도심 열재해 감소에 효과적"이라고 설명했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