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산업] 교차로협의회 곽광진 회장, 2016 첼린지 제주 국제대회 조직위원장 취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첼린지 코리아 기사·사진 제공
  • 16.07.04 10:03:15
  • 조회: 11226

 


철인 3종 경기의 대표적인 리그인 ‘첼린지(Challenge)’ 대회가 국내에서 처음으로 개최된다. 첼린지코리아는 지난 6월 27일 첼린지패밀리 한국대표사무실에서 출범식을 갖고 조직위원장으로 곽광진 교차로협의회 회장이 취임함과 동시에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시동을 걸었다. 
‘첼린지’ 대회는 ‘아이언맨’ 대회와 더불어 세계 철인 3종 계를 양분하는 스포츠 행사이며, 지구력을 필요로 하는 전 세계의 스포츠 대회 중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대회로 알려져 있다. 트라이애슬론 대회 중 가장 큰 규모인 첼린지로스를 비롯하여 전 세계 22개국에서 매년 48개 도시에서 대회를 치르고 있다. 참가선수만 연간 7만 명에 이르고 자원봉사자와 관람객은 각각 30만 명과 100만 명에 달한다. 
첼린지 대회를 주관하는 ‘첼린지패밀리’는 독일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일찍부터 제주를 트라이애슬론의 최적지로 보고 첼린지 대회를 준비해 왔다. 그 결실로 첼린지 제주가 대한민국의 첫 번째 대회로 시작하게 된 것이다. 이번 대회는 9월 25일 아침에 개막되며, 세계 각국에서 참가한 선수들이 제주의 자연을 무대로 신체적, 정신적 한계를 극복하는 여정을 펼친다. 
첼린지 제주는 수영 1.9Km, 사이클 90.1km, 마라톤 21.1Km를 8시간 30분 이내에 모두 완주해야 한다. 대회는 제주도 서귀포시 표선면 일대에서 벌어지며, 참가자들은 제주 남부의 천혜의 관광지에서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트라이애슬론의 세계적인 명감독인 스위스의 브렛수턴 감독은 “첼린지 제주의 참가자들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곳을 대회장으로 가질 수 있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현재 여자부 세계랭킹 1위인 다니엘라리프를 비롯하여 메리 베스엘리스, 맷트라우트먼과 트라이애슬론의 전설적인 선수인 카메론브라운과 루크 벨이 참가한다. 국내 철인 3종 계를 대표하는 오영환 선수도 참가한다. 이번 대회에는 내년 7월에 열릴 2017 첼린지로스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출전권 30장이 걸려있다. 
지난 27일 진행된 첼린지 제주 출범식에는 첼린지 제주 관계자 약 20여 명이 참석해 곽광진 조직위원장을 선임하였고, 신임자문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한편, 곽광진 조직위원장은 국내·외 90여 개의 지역에서 발행되고 있는 교차로협의회 회장에 2015년 취임해 교차로를 이끌고 있으며, 제주교차로신문사를 1999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제주 지역 전문가이다. 첼린지 제주는 앞으로 곽광진 조직위원장을 중심으로 이상억 사무국장과 김동양 집행위원장 체제로 3개월 앞으로 다가온 대회준비에 들어간다. 
곽광진 조직위원장은 “대한민국의 첫 번째 첼린지 대회인 첼린지 제주를 세계인이 참가하는 국제대회로서 성공적으로 치러 트라이애슬론의 메카로서 제주를 국내·외에 알리겠다”라고 밝혔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