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톡&톡
다모아뉴스 > 전문가 톡&톡
RSS RSS 주소 복사
  • 스쿼트

    말이 필요없는 운동! 하체운동의 대표운동인 스쿼트 입니다 △ 엉덩이 둘레의 넓이만큼 다리를 벌리고 약간 팔자모양으로 발을 돌려주고 무릎을 살짝 구부려 주세요. 팔은 앞으로 나란히 접은채로 준비자세를 취해주세요. △ 호흡은 들이마시며 천천히 무릎을 접으며 앉아주세요. △ 지면과 평행을 이룰때 잠시정지해 주세요. △ 호흡을   [춘천교차로 - 13.10.29 08:51:39]

  • 우리나라 사회가 빠르게 고령화 사회로 접어드는 가운데 은퇴 시점 나이로20대는 60대 초반정도를 생각하고 있으며 50대는 60대 중반쯤이 적절하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0월 취업 포털사이트 ‘파인드잡’은 20대 이상 전국 남녀 2274명을 대상으로 고령자 은퇴시점과 아르바이트 현황을 조사하였고 성인이  [춘천교차로 - 13.10.24 08:50:47]

  • [금연특집기사] 금연준비하기

    금연 결심을 하고 금연 날짜를 정한 당신. 의지만 앞서 무조건 시작부터 하고 본다는 생각은 금물입니다. 특히 당신이 장기간 흡연자라면 더더욱 금연에도 준비가 필요하다. 잘된 시작이 좋은 결과를 부르는 법. 금연 전날, 혹은 당일부터 금연을 위해 준비를 단단히 하도록 한다. #우선 주변을 정리하자. 주변에 담배, 재떨이,   [춘천교차로 - 13.10.22 09:45:14]

  • 네로우스쿼트

    하체운동의 대표운동인 스쿼트종류의 하나이며 하체의 집중도는 조금 떨어질 수 있으나 안정근 강화에 도움이 되는 전신운동입니다 △ 차려자세로 다리를 모으고 무릎을 살짝 구부려주세요. 팔은 머리 뒤로 접어주고 가슴을 들어 올려 준비자세를 취해주세요. △ 호흡은 들이마시며, 천천히 무릎을 접으며 앉아주세요. △ 지면과 평행을 이  [춘천교차로 - 13.10.22 09:32:38]

  • 최근 갱신형 보험의 갱신으로 인해 보험료가 부담되어 중도 계약을 해지하는 사례가 많아져 주의와 관심이 필요합니다. 갱신형 보험은 가입 후 일정기간마다 새로 산출된 갱신보험료를 납입하고, 비갱신형 보험은 처음 보험료를 동일하게 납입하는 형태입니다. 갱신형은 초기보험료가 저렴한 장점이 있지만 가입자 연령 증가분과 질병 발생률  [춘천교차로 - 13.10.18 10:09:59]

  • Toe touch (토우터치)

    건획(복근의 중간 수직으로 파이는 부분)을 선명하게 만들 수 있는 복직근운동입니다 ◁ 지면에서 다리를 들어올려 110도 정도 각을 만들어 주고 만세자세를 취해 줍니다. ◁ 호흡을 내쉬며 팔을 앞으로 보내고 상체를 끌어 올려 앞꿈치를 터치합니다. ◁ 호흡을 들이마시며 준비 자세로 돌아갑니다. 20개 3세트 실시합니다. Po  [춘천교차로 - 13.10.15 11:51:18]

  • [금연특집기사] 당신의 흡연정도

    담배를 꾸준히 피우는 사람을 우리는 대개 흡연자라고 하지만, 흡연자도 사람마다 차이가 있습니다. 하루에 한 갑 이상 흡연하는 사람과 하루에 반 갑 이하의 흡연을 하는 사람과는 엄청나게 차이가 있다는 말입니다. 그리고 그에 따라 금연을 위해 노력도 다르고, 건강상의 위험도 차이가 나는 것은 당연한 말입니다. 당신의 흡연 정  [춘천교차로 - 13.10.15 11:33:55]

  • 진료하다 보면 중년 이후의 여성 환자들이 관절통, 근육통, 피로감, 우울감 등을 호소하며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분들의 대부분은 자신들의 증세가 과거 산후조리의 미흡이나 잘못으로 생겨 만성화된 것이 아닐까 의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출산 시대에 어떻게 하면 산후조리를 잘 할 수 있는지, 산후어혈과 산후풍, 산  [춘천교차로 - 13.10.11 09:29:22]

  • 최근 많은 보험회사들이 기존 암보험과는 다른 추가된 특약들로 무장해 암보험을 출시하고 있습니다. 특정보험회사 같은 경우는 고유의 암보험 상품으로 단독판매권을 가지고 가기도하며 또 다른 보험회사에서는 기존특약과 변동사항은 없지만 저렴한 가격과 까다롭지 않은 심사조건으로 고객을 유치하기도 합니다. 이같이 우리의 생활에 이미   [춘천교차로 - 13.10.10 08:58:54]

  • [치매, 제대로 알자!]특집기사 - 걷고 또 걷고, 쓰고 또 쓰자

    30여 년간 다닌 직장에서 은퇴한 지 3년이 지난 박화삼 씨. 그의 목소리는 그 나이대 다른 남성보다 낭랑한 고음이고 활기차다. 듣는 이가 기분이 좋아질 정도다. 그의 스케줄 달력에는 문화교실과 인터넷 강좌, 동창모임 등 일주일 일정이 빼곡하다. 그는 2년 전만 해도 이런 사람이 아니었다. 현재의 모습을 상상하기 어렵다.  [춘천교차로 - 13.10.08 09:09:36]